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2-08 14:27:56
기사수정


▲ ㈜넥스트바이오메디컬이 글로벌 최대 메디컬 기업에 글로벌 판권을 이전하는 계약을 체결하고 유럽 전역으로 수출을 확대하는 등 성장하고 있어 주목 받고 있다.



[기계신문] 혁신형 치료 솔루션 기업 ㈜넥스트바이오메디컬이 지난해 7월 다국적 헬스케어 기업 메드트로닉와 내시경용 체내 지혈제 ‘NexpowderTM’의 글로벌 판권을 이전하는 계약을 맺은 데 이어 올해 들어 영국, 독일, 프랑스 등 유럽 전역으로 수출을 확대하면서 송도 바이오클러스터의 도약을 이끌고 있다.


주로 약물전달 플랫폼 기술을 바탕으로 바이오-메디컬 융합 혁신형 치료제와 치료기기를 개발하고 있는 ㈜넥스트바이오메디컬이 글로벌 판권을 넘긴 제품은 내시경을 통해 위장관 출혈에 사용하는 내시경용 지혈제다. 이 회사는 또 혈관을 색전해 암, 관절염 등을 치료하는 ‘혈관색전미립구’ 등도 개발, 상용화했다.


판권을 구입한 메드트로닉사는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상장된 글로벌 최대 메디컬 그룹 가운데 하나로 의료기기 제품의 글로벌 판매망을 보유한 회사다.


내시경용 지혈제는 꾸준한 연구개발을 통해 기술적 어려움을 해결하며 지난 2019년 ‘유럽 CE인증’을 거쳐 국내 신의료 기술 인증을 받아 이미 제품화가 완료된 혁신형 의료제품이다. 유럽 CE인증은 안전과 건강, 환경, 소비자 보호와 관련한 유럽연합(EU) 지침을 모두 만족한다는 의미의 통합규격 인증마크다.



▲ ㈜넥스트바이오메디컬이 글로벌 판권을 넘긴 제품은 내시경을 통해 위장관 출혈에 사용하는 내시경용 지혈제다.



내시용경 지혈제와 관련한 전 세계 시장 규모는 오는 2023년쯤 3~4조원으로 예상돼 전망도 밝다. 오는 12월 미국 식품의약국(FDA) 인증 승인도 앞두고 있다.


2014년 설립돼 인천 연수구 벤처로에 자리잡은 ㈜넥스트바이오메디컬은 지난해 말 비상장 스타트 기업임에도 불구하고 보건복지부가 우수한 연구개발(R&D) 역량과 글로벌 진출성과를 갖고 있는 기업에 수여하는 혁신형 의료기기 기업 인증을 획득했다. 회사는 올해 내 기술평가 등을 완료하고 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넥스트바이오메디컬 이돈행 대표는 “‘K-바이오’를 선도하고 글로벌 바이오 클러스터로 도약하고 있는 송도국제도시에서 설립 이후 많은 결실을 거두고 있어 감회가 깊다”며 “앞으로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함께 송도를 세계가 주목하는 바이오 클러스터로 성장시키는데 힘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서브광고_포인트텍
서브우측_한팩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