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2-19 13:24:37
기사수정


▲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은 한국교통안전공단 경기북부본부와 함께 지난 18일(목) 안전한 교통문화 정착을 위한 간담회를 실시했다.



[기계신문]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은 한국교통안전공단 경기북부본부와 함께 지난 18일(목) 안전한 교통문화 정착을 위한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교통안전공단 조정권 본부장이 참석하여 지난해 공단과 교통안전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건설기계 운전사들을 대상으로 안전 캠페인을 추진한 전년도 성과에 대한 평가와 환류가 이루어졌으며, 향후 양 기관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설정하는 토의를 실시했다.


특히, 도로형 건설기계의 위험도가 높아 양 기관의 적극적인 관심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하였고, 전년에 이어 안전의식 함양과 인식전환을 위해 교통안전 캠페인을 활발하게 추진하기로 했다.


또한 건설기계 500여대에 「블랙박스 시민 감시단 운영 중」 홍보스티커를 부착하여 예방적 효과로 교통안전에 기여할 예정이다.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 정순귀 이사장은 “앞으로도 대국민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캠페인을 추진하고, 공공기관의 역할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아일
서브광고_호진
서브우측_성도FA
서브광고_한일
서브우측_현대자동문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우측_유성분체기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