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3-31 09:25:43
기사수정


▲ 에어프로덕츠코리아㈜가 31일(수) ‘에어프로덕츠 울산공장 수소충전소 개소식’을 개최했다.



[기계신문] 에어프로덕츠코리아㈜가 31일(수) ‘에어프로덕츠 울산공장 수소충전소 개소식’을 개최했다. 개소식은 에어프로덕츠코리아 김교영 사장, 현대자동차 이진주 울산지역본부장, 울산시 조원경 경제부시장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협력사 감사패 전달, 충전 시연 등으로 진행됐다.


울산의 아홉 번째 수소충전소인 ‘에어프로덕츠코리아 울산공장 수소충전소’는 총 남구 처용로 487번길 83(용연동) ‘에어프로덕츠코리아 울산공장 내에 충전압력 700bar 규모로 지난 2020년 4월 착공되어 이번에 개소됐다.


수소생산공장에서 배관을 통해 수소를 공급받아 튜브트레일러 교체 없이 안정적으로 수소 공급이 가능하며, 처리 능력은 압축기 용량 시간당 25㎏으로 수소차 넥쏘 5대 이상 충전이 가능하다. 또한, 전 세계 250개 이상의 수소충전소 설치를 통해 축적된 에어프로덕츠의 충전기술이 적용되어 안전성을 크게 높였다.


지난해 12월 30일 국내 최초로 수소 생산공장과 연결된 배관을 통해 수소를 공급받는 울산 남구 장생포로 ‘투게더 충전소’(공공)가 울산에서 문을 연지 석 달만이다.


특히 ‘에어프로덕츠코리아 울산공장 수소충전소’는 지자체가 국비를 지원받아 수소충전소를 설립한 이전 경우와 달리 민간이 직접 정부로부터 사업비 15억 원을 보조받아 충전소 건립 및 운영을 주도하는 방식으로 설치됐다.


에어프로덕츠는 1940년에 설립된 기업으로 미국에 본사를 두고 있다. 세계 최대의 수소 생산업체 중 하나이며, 국내에서는 수소를 비롯한 다양한 산업용 가스를 45년 이상 공급하고 있다. 2010년 상암 수소충전소를 비롯해 국내 초기 수소충전소 설비를 공급하여 한국의 연료전지차량 개발에 이바지해왔다.


하루 650톤의 그린 수소를 생산하는 최초의 상용급 그린 수소 생산 프로젝트인 ‘사우디아라비아 네옴(NEOM) 프로젝트’를 발표하여 탄소 감축을 위한 수소 경제로의 전환을 이끌고 있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이번 개소로 울산에는 총 9개의 수소충전소를 보유하게 되어 타 지역에 비해 수소 충전 인프라가 탄탄하며 올해 총 500대의 수소전기차 보급, 2개의 수소충전소 구축을 계획하고 있어 울산지역 수소전기차 이용자의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수소전기차 대중화를 통한 수소산업 생태계 조기 조성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현대자동문
서브광고_호진
서브우측_성도FA
서브광고_한일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우측_유성분체기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