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9-28 09:08:12
기사수정


▲ 울산시가 ‘고용안정 선제대응 패키지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자동차부품산업 상생협력 정책 아카데미’를 운영한다.



[기계신문] 울산시는 28일 신라스테이 울산 2층 연회장에서 자동차부품업체, 한국노총, 울산시 및 구·군 등 노사민정 관계자 26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동차부품산업 상생협력 정책 아카데미 개강식’을 개최했다.


이번 정책 아카데미는 자동차부품산업 최고위 자동차부품산업 실무자 등 2개 과정(과정별 30명)으로 나뉘어 9월 28일부터 11월 23일까지 매주 화요일 총 8회에 걸쳐 특강으로 진행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면 및 비대면 온라인 강의로 운영된다.


최고위 과정은 9월 28일 이철호 교수(부산대)의 ‘동남권 경제전망’을 실무자 과정은 9월 28일 이근호 책임고용전문관(부산인자위)의 ‘지역고용 노동 산업의 특성’을 주제로 강의가 시작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지역 자동차산업 현안을 주제로 노사민정 관계자들이 활발하게 연계망을 형성하고 산업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집단 지성의 장을 마련하였다”며 “이를 통해 노사상생의 생태계 조성과 고용안정 선제대응 패키지 지원사업의 안정적인 수행을 뒷받침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오는 10월과 11월에는 정책 아카데미와 연계한 노사민정 협력 컨퍼런스와 집담회도 개최될 예정이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포인트텍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