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9-28 15:02:06
기사수정


▲ ‘월드클래스 잡 페스티벌’은 월드클래스 기업 등 우수 중소·중견기업이 참여하여 다양한 분야의 청년 구직자에게 양질의 정보와 취업기회를 제공한다.



[기계신문] 우수 중소·중견기업 특화 채용박람회인 ‘2021 월드클래스 잡 페스티벌’을 9월 28일부터 10월 5일까지 일주일 간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된다.


올해로 9회차를 맞은 월드클래스 잡 페스티벌은 월드클래스 기업 등 우수 중소·중견기업이 참여하여 다양한 분야의 청년 구직자에게 양질의 정보와 취업기회를 제공한다.


월드클래스 기업은 세계적 전문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잠재력과 성장의지·기술력을 보유한 중소‧중견기업을 선발하여 기업 주도의 혁신 R&D 등을 지원(2021년 기준 303개사)하는 사업이다.


이번 행사에는 중소·중견기업 70개사와 공공기관 10개사 등 총 80개사가 참가하여 1,000여명 규모의 인력 채용을 계획하고 있다.


먼저 9월 28일(화) 여의도 페어몬트 앰배서더 호텔에서 개최된 개막식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김영신 서울지방중기청장, 오석송 월드클래스기업협회장, 석영철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되었다.


개막식에서는 고용·수출·기술개발 성과가 높은 월드클래스 기업과 기업지원기관 유공자에게 산업통상자원부·중소벤처기업부 장관표창 26점을 수여하여 세계적 기업으로의 성장과 혁신을 위한 노고를 격려하였다.


개막식에 참석한 산업부 문승욱 장관은 축사를 통해 “월드클래스 기업은 반도체와 바이오 등 핵심산업의 주체이며 지난 10년 간 월드클래스로 선정된 중소기업의 3분의 1 이상이 중견기업으로 성장하는 등 잠재력이 매우 높은 기업”이라면서 “지난 8년간 760여개 기업이 ‘월드클래스 잡 페스티벌’에 참가하여 4,000명 이상이 채용으로 연결되는 실적을 이루어냈다. 올해 채용박람회도 1,000명 규모의 고용 창출이 목표”라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는 본격 개막에 앞서 청년 구직자에게 월드클래스 기업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한 ‘월드클래스 혁신 아이디어톤’ 공모전을 제2회 청년의 날(9.18)과 연계하여 사전 진행(9.9~16)하였다.


본 공모전은 청년의 날을 맞이해 청년 구직자들이 월드클래스 기업의 제품·기술·마케팅 과제에 대한 창의적인 개선 아이디어를 직접 제안하고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개최되었으며, 개막식에서는 최종 6개 수상작에 대한 시상식과 함께 우수 수상자가 월드클래스 기업 앞에서 직접 수상작을 발표하는 시간도 가졌다.


그 외에도 온라인 방식 채용박람회의 몰입도를 높이기 위해 구직자와 기업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소통형 프로그램도 더욱 강화하였다. ➊기업 인사담당자와 취업 전문가들이 답변하는 ‘고민 해결 토크쇼’ 방식의 채용설명회, ➋기획·경영·마케팅 등 직무별 청년 현직자와의 화상 멘토링, ➌청년 수요에 맞춘 온라인 취업특강 등을 진행한다.


박람회 기간에는 참여한 80개 중소·중견기업 및 공공기관의 온라인 채용관이 상시 운영되며 희망자는 홈페이지에서 직무기술서 작성을 거쳐 화상 채용상담을 신청할 수 있다.



▲ ‘2021 월드클래스 잡 페스티벌’ 참가기업·공공기관(80개)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포인트텍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