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3-17 10:32:14
기사수정


▲ 대전시는 지난 16일 대전시청에서 국방 관련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는 3개사 및 외국인투자기업 1개사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기계신문] 대전시는 지난 16일 대전시청에서 국방 관련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는 3개사 및 외국인투자기업 1개사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대전시 김명수 과학부시장, 국방 관련 전문기업인 ㈜ 광우 서상홍 대표, ㈜두시텍 정진호 대표, ㈜유클리드소프트 채은경 대표와 외국인투자기업 (유)알레스 이주은 대표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국방 관련 3개사는 안산첨단국방산업단지에 약 329억 원을 투자해 본사, 공장, 연구소 등을 이전하고, 외국인투자기업 (유)알레스는 둔곡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내 단지형 외국인투자지역에 123억 원을 투자한다. 총 452억 원을 투자하는 4개 기업은 신규일자리 335개를 창출할 계획이다.


수도권에 위치한 ㈜광우는 속도, 위치 등 자동제어 감지기술이 적용된 공장자동화 핵심부품인 엔코더를 제조하는 전문 기업으로 방산부품 국산화 개발 소재·부품·장비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대전 이전을 결정했다.


㈜두시텍은 유도항법센서, 무인기 드론, 인공위성 항법장치 등을 주요사업으로 하는 32년차 항공우주·국방 산업의 위성항법 핵심기술을 보유한 지역기업으로 2026년까지 안산첨단국방산업단지로 이전하게 된다.


㈜유클리드소프트는 인공지능, 빅데이터 분석, IT서비스 플랫폼 개발, 정보화ICT, 인공지능) 교육 등을 주요사업으로 하는 전문 소프트웨어 기업으로, 108억 원을 투자해 AI 전문기업으로 성장한다는 구상이다.


(유)알레스는 스마트 터보 배큐엄, 스마트 터보 블로워, 스마트 터보 콤프레서 개발을 주요사업으로 하는 기업으로, 에너지 절감과 탄소중립을 위한 인공지능 알고리즘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투자규모는 123억 원이다.


김명수 대전시 과학부시장은 “안산첨단국방산업단지는 R&D인프라 및 첨단기술을 활용한 국방산업 클러스터로 조성 예정으로 성공적인 투자가 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조성해 나갈 것이며, 둔곡의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거점지구 내 단지형 외국인투자지역은 세계적 과학기반 혁신클러스터 구축을 목적으로 조성되어 올 상반기에 준공을 앞두고 있다”면서 “기업이 계획대로 투자를 이행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_신성이엔지
서브우측_한팩
서브우측_서형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서브광고_브러쉬테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