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3-24 13:34:57
기사수정


▲ 국가 미세먼지 첨단감시센터 조감도



[기계신문] 국립환경과학원은 3월 25일 인천 서구 원내 부지에서 생활 속 환경오염과 초미세먼지를 실시간으로 감시하는 국가 미세먼지 첨단감시센터 착공식을 개최한다.


이날 착공식에는 김동진 국립환경과학원장을 비롯해 안세창 수도권대기환경청장, 장성현 환경부 대기관리과장, 정은해 국립환경과학원 기후대기연구부장, 전기준 인하대학교 교수 등 유관기관과 학계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첨단감시센터는 국립환경과학원 부지 내에 총면적 2,465㎡, 지상 4층 규모로 건립되며, 초미세먼지 원격장비의 검·교정에 필요한 다양한 가스셀, 빛조절기 등의 첨단 감시장비를 갖춘다. 환경부는 2020년 2월 원격 모니터링 기반의 초미세먼지 배출원 감시를 위해 다양한 장비(무인기, 이동형질량분석시스템 등)를 도입했다.


첨단감시센터는 기존에 도입되었던 차세대 원격감시장비의 정확한 측정값을 유지하기 위해 검·교정 장비와 대기배출원 측정정보를 종합적으로 관리하는 스마트 종합상황실 운영을 담당하게 된다.


또한, 환경부와 국립환경과학원, 유역(지방)환경청 등 관계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대기오염물질 배출원과 위치정보시스템(GPS) 기반 원격측정자료를 통합 연계하여 대기오염물질 배출원을 실시간으로 감시하는 컨트롤타워로 성장할 예정이다.


정은해 국립환경과학원 기후대기연구부장은 국가 미세먼지 첨단감시센터를 대기오염물질 실시간 감시체계의 중심지로 육성할 계획이라며 인천과 수도권 주변 곳곳에 위치한 산단과 주요 환경오염시설을 원격으로 감시하고, 향후 대기오염물질 배출저감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고 전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경인엔지니어링
서브우측_대암정밀
서브우측_청도기공
서브우측_원신엠앤알
서브우측_기람
서브우측_미래정공
서브우측_전일유압
서브광고_원테크
서브우측_한국근강도량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