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4-08 16:02:18
  • 수정 2022-04-08 16:03:46
기사수정


▲ LX판토스가 한국무역협회와 8일(금) ‘중소기업 유럽 복합운송 지원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기계신문] LX판토스가 한국무역협회와 8일(금) 서울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서 ‘중소기업 유럽 복합운송 지원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MOU는 팬데믹에 따른 물류대란이 장기화되는 가운데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발발, 서방 국가들의 러시아 제재 등이 이어지며 유럽 수출입 물류 리스크가 크게 확대되자 LX판토스와 무역협회가 뜻을 모은 것이다.


무역협회는 국내 최다 유럽 및 독립국가연합(CIS) 네트워크를 보유한 LX판토스와 협력해 해상-철로를 연계한 복합운송 서비스로 유럽향 화물운송을 지원할 계획이다.


화물을 먼저 러시아 또는 중국까지 해상으로 운송한 뒤, 열차로 환적한 다음, 시베리아횡단철도(TSR)·중국횡단철도(TCR)를 활용해 동유럽까지 운송하는 방식이다.



▲ LX판토스와 무역협회는 해상-철로를 연계한 복합운송 서비스로 유럽향 화물운송을 지원할 계획이다.



올해 말까지 매주 30TEU 내외의 선복을 중소기업 전용으로 마련하면서 운임도 10~15% 가량 할인해 제공할 방침이며, LX판토스가 개발한 ‘판토스 나우(PANTOS NOW)’를 활용하면 운송 예약, 실시간 위치 추적, 도착 예정시간 등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무역협회 이준봉 물류서비스실장은 “이번 지원사업이 유럽 수출 중소기업들의 어려움을 해소함과 동시에 국내 물류·무역업계 간의 상생 분위기를 더욱 활성화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LX판토스 이하형 철도사업담당은 “이번 사업이 선복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우리 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앞으로도 기업들의 수출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중소기업 유럽 복합운송 지원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4월 중 한국무역협회 홈페이지)에 게재될 예정이며 관련 문의는 무역협회 화물예약데스크로 하면 된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대암정밀
서브우측_청도기공
서브우측_경인엔지니어링
서브우측_원신엠앤알
서브우측_기람
서브우측_미래정공
서브우측_전일유압
서브광고_원테크
서브우측_한국근강도량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