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4-29 09:43:42
기사수정


▲ 한화임팩트가 28일 한국서부발전, 한국세라믹기술원과 발전용량이 큰 대형 가스터빈에 수소혼소를 적용하는 실증사업을 위한 기술협약을 체결했다. (오른쪽부터) 한화임팩트 김희철 대표이사, 한국서부발전 박형덕 사장, 한국세라믹기술원 정연길 원장



[기계신문] 한화임팩트는 지난 28일(목) 대전 한국발전인재개발원에서 한국서부발전, 한국세라믹기술원과 발전용량이 큰 대형 가스터빈에 수소혼소를 적용하는 실증사업을 위한 기술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 한화임팩트 김희철 대표이사, 한국서부발전 박형덕 사장, 한국세라믹기술원 정연길 원장이 참석했다.


수소혼소 발전은 가스터빈에 수소와 천연가스를 같이 연소하여 발전하는 방식으로 탄소를 전혀 배출하지 않는 수소전소 발전으로 가는 전 단계로 평가받는다.


한화임팩트는 한국서부발전과 함께 80MW급 가스터빈에 수소혼소율을 최대 55%를 적용해 탄소배출량을 최대 20% 이상 저감하는 실증사업을 진행 중으로, 이번 협약식은 80MW급 가스터빈 수소혼소 실증사업에 이어 보다 발전용량이 큰 대형 가스터빈에도 수소혼소를 적용하는 실증사업을 위해 마련되었다.


이날 협약을 통해 한국서부발전은 협약에 따른 협의체 운영을, 한국세라믹기술원은 열 차폐 코팅 기술 등 가스터빈 내 핵심부품 관련 기술 개발을 담당하고, 한화임팩트는 수소혼소 가스터빈 기술 전반을 담당하며 실증에 필요한 수소 공급을 맡을 예정이다.


한화임팩트는 수소혼소 발전 전용 연소기 제어시스템 등 수소혼소에 대한 높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유럽에서 수소 혼소율 35%의 가스터빈 발전을 상용화했고, 미국에서도 수소혼소율 40%를 적용하는 개조 사업을 수주한 바 있다.


한화임팩트는 2021년 3월 한국서부발전과 수소혼소 발전 사업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그린뉴딜 저탄소 발전분야 수소혼소 기술 개발·실증과 수소경제 생태계 조성에 협력하고 있다.


한화임팩트 측은 “이러한 협력관계를 바탕으로 수소혼소율 최대 55%를 적용하는 실증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2023년에는 실제 상업발전 중인 가스터빈 1기에 수소혼소 발전을 적용해 연간 이산화탄소 1,600만 톤을 저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광고_호진
서브우측_성도FA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우측_유성분체기계
서브광고_한국분체기계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