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5-10 10:13:18
기사수정


▲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정부출연연구원 최초로 오픈소스 R&D 플랫폼을 구축한 데 이어, 이를 고도화한 플랫폼 2.0을 선보였다.



[기계신문]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정부출연연구원 최초로 오픈소스 R&D 플랫폼을 구축한 데 이어, 이를 고도화한 플랫폼 2.0을 선보였다.


이번에 새롭게 구축한 ETRI 오픈소스 R&D 플랫폼 2.0은 오픈소스 기반 R&D 활동이 자발적인 내부 연구개발 문화로 정착되고, 자연스러운 외부 협력과 지속적인 이용 확산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개발됐다. 플랫폼은 ▲오픈소스 R&D 포털 ▲오픈소스 컴플라이언스 시스템 ▲오픈소스 개방형 R&D 플랫폼 그리고 ▲ETRI 오픈소스 공개사이트 등으로 구성된다.


연구팀은 그동안 오픈소스 기반 개방형 R&D 혁신 플랫폼 구축을 통한 연구성과 극대화를 비전으로 오픈소스 거버넌스 고도화, 협업 기반 개발환경 강화, 오픈소스 활동을 통한 전문인력 양성 및 커뮤니티 기반 협력문화 정착 등을 지원하는 개방형 연구문화 혁신을 꾀하여 왔다.


또한, 이 같은 연구문화 정착을 위한 환경구축의 일환으로 2020년 10월, 오픈소스 개방형 R&D 플랫폼 1.0을 구축했다. 이번 플랫폼 2.0은 원내 오픈소스 기반 개방형 R&D 활동을 위한 기반 구축·운영에서 더 나아가 컴플라이언스 자동화, 개방형 협력 개발환경 등 지원 영역을 크게 넓혔다. 또한, 확보한 기술과 경험을 토대로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관리 도구인 포스라이트(FOSSLight) 커뮤니티와의 협력 강화로 오픈소스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 ETRI 오픈소스 R&D 플랫폼 2.0



ETRI는 정부출연연구소 최초로 전방위적인 오픈소스 거버넌스 대응을 위해 연구활동규정 마련 등을 포함한 오픈소스 개방형 R&D 플랫폼 구축을 2019년부터 본격적으로 추진했다. 2021년 말에는 오픈소스 컴플라이언스 국제표준(오픈체인, ISO/IEC 5230) 준수기관 자격을 획득하여 국제적으로 신뢰성 있고 효율적인 오픈소스 기관으로 인정받았다.


또, 오픈소스 R&D 활동으로 외부 공유 촉진과 개방형 협업이라는 새로운 연구문화 보급 목적으로 ETRI 오픈소스 테크데이’ 행사를 2020년 시작으로 매년 개최하고 있으며, 이번 오픈소스 R&D 플랫폼 2.0 개발로 타 출연연구소와의 협력문화 조성과 연구결과 외부 확산 등이 본격화될 예정이다.


ETRI 이승윤 오픈소스센터장은 “ETRI의 오픈소스 거버넌스 대응체계 관련 지식과 경험을 타 출연연구기관·산업체·학계·커뮤니티 등과 협력하여 공유해 나갈 것이다. 이는 국내 오픈소스 역량 강화와 개방형 연구문화 조성에 초석이 될 것이며, 나아가 국내 소프트웨어 산업 경쟁력 제고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ETRI 김명준 원장은 “오픈소스는 기존 연구개발 문화의 개방형 혁신을 실현하는 핵심 역량이자, 우리가 지향해야 하는 가치를 품고 있다”고 강조했다.


연구팀은 향후 오픈소스 기반 개방형 R&D 혁신 플랫폼으로 개방형 연구문화 보급과 연구성과 극대화 실현을 위한 ETRI 오픈소스 거버넌스 고도화 및 개방형 R&D 활동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시프티
서브광고_유니팩시스템
서브광고_지지엠
서브우측_넥스트펌프
서브광고_한국니들베어링
서브광고_제이와이테크
서브광고_삼익정공
서브광고_서은에프에이
서브우측_성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