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5-11 11:39:51
  • 수정 2022-05-11 11:40:47
기사수정


▲ ㈜두산이 국내 최대 바이오 전시회에 참가해 의약품 보관용 첨단소재 기술을 선보인다. ‘바이오코리아 2022’에 참가한 ㈜두산 부스 전경



[기계신문] ㈜두산이 5월 11~13일 서울 코엑스 전시장에서 개최되는 ‘바이오코리아 2022’에 참가해 의약품 보관용 첨단 소재 기술을 선보인다.


올해 17회째를 맞은 ‘바이오코리아’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충청북도가 주최하는 행사로, 글로벌 바이오산업 투자자, 경영진, 연구자들이 바이오헬스 시장의 최신 이슈와 첨단 기술을 공유하고 사업기회를 모색하는 자리다.


㈜두산은 지난해 12월 미국 SiO2 Materials Science(이하 SiO2)에 1억 달러를 투자하고,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독점 사업권을 확보하면서 바이오 사업에 진출했다.


SiO2는 특수 플라스틱 용기 내부에 유리와 유사한 성분의 3개 층(보호층, 장벽층, 접착층)을 플라즈마로 증착하는 독자적인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각 층은 분자 단위의 화학적 반응을 활용하기 때문에 세밀한 결합이 가능하고 용기와 약품간의 반응성 문제도 해결하는 등 유리와 플라스틱의 강점을 모두 가지고 있다.


㈜두산은 이번 전시회에서 SiO2의 기술을 소개하고 ▲바이알(Vial) ▲사전 충전형 주사기(Prefilled Syringe, PFS) ▲채혈 튜브(Blood Collection Tube, BCT) 등의 제품 샘플을 전시한다.


Vial은 액상 의약품, 백신 등을 담는 용기(약병)이며, PFS는 주사기에 약품을 충전해 공급하는 방식이어서 편의성이 높은 고부가가치 제품이다. BCT는 채혈한 혈액을 보관하는 유리관 형태의 용기다.


㈜두산은 이번 전시회에서 협동로봇을 활용해 생산 공정의 일부를 시연하고, 해당 공정과 기술 관련 동영상을 전시부스에서 상영할 예정이다.


㈜두산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두산이 확보한 의약품 보관용 첨단소재 제품과 관련 기술을 선보이고 사업 기회 확보에 나설 계획”이라면서 “두산의 신성장 동력으로서 사업이 조기에 정착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두산은 전시회 기간 중 열리는 한국-호주 바이오 혁신 포럼에도 참여해, 의약품 보관용 첨단소재 제품과 관련 기술을 소개할 계획이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하이스틸_서브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포인트텍
서브우측_케이엔테크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