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5-11 13:32:30
기사수정


▲ 인천송림 소공인특화지원센터가 기타 기계 및 장비 제조업 소공인을 대상으로 기업 홍보물 및 시제품 제작 사업을 지원한다.



[기계신문] 인천시가 소공인의 마케팅 역량을 강화하고 매출증가를 돕는다. 인천송림 소공인특화지원센터는 동구 송림동과 송현동, 가좌동, 도화동의 기타 기계 및 장비 제조업(C29) 소공인을 대상으로 기업 홍보물 및 시제품 제작 사업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역적·환경적 특성을 살린 시제품 제작을 지원해 기업의 기술 자립도를 높이고, 소공인의 마케팅 역량 강화를 통해 매출 증가를 돕는다는 방침이다.


기업 홍보물 제작은 업체당 최대 200만 원까지 총 21개 기업을, 시제품 제작은 업체당 최대 500만 원까지 총 12개 기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인천시는 5월 9일부터 27일까지 지원대상 기업을 모집하고 추후 선정심사를 거쳐 최종 결정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인천송림 소공인특화지원센터 블로그와 인천시 소상공인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인천송림 소공인특화지원센터는 홍보물 및 시제품 제작 지원 이외에도 ▲소공인 스마트교육 ▲기업편람 제작 ▲공동플랫폼 구축 등의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광고_호진
서브우측_성도FA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우측_유성분체기계
서브광고_한국분체기계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