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5-17 17:00:05
기사수정


▲ 17일(화) 충북 음성 성본일반산업단지에서 ‘수소상용차 부품시험평가센터’ 착공식이 개최됐다.



[기계신문] 17일(화) 충북 음성 성본일반산업단지에서 ‘수소상용차 부품시험평가센터’ 착공식이 개최됐다. 이날 착공식에서는 이시종 충북도지사, 임호선 국회의원, 산업통상자원부 및 국토교통부 등 10명의 내빈을 포함한 120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수소상용차 부품시험평가센터는 정부의 ‘세계 최고 수준의 수소경제 선도국가 도약’ 선포 이후 수소산업이 미래 먹거리로 주목받는 가운데, 대한민국의 수소경제 확산과 향후 증가할 수소 상용차의 시험평가 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건립된다.


수소상용차 부품시험평가센터는 충북 음성군 성본일반산업단지 G10 구역 내 대지면적 약 20,000㎡, 건축 연면적 약 2,271㎡ 규모의 건물로 초고압용기부품 시험동과 가연성가스용기 시험동, 가연성가스 부품 시험동 등으로 구성된다. 국비 171억 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260억 원이 투입되며 2024년 1월에 본격 가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 센터는 수소버스와 트럭 등 상용차와 수소연료전지로 추진하는 중대형 제품의 내구성과 신뢰성을 시험·평가하여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한 국내 유일의 기관이다.


한편, 충북도는 음성에 근접한 충북혁신도시 인근을 국가 수소 안전산업 클러스터로 조성하는 사업을 진행 중이다. 충북혁신도시에는 국가 수소안전 전담기관인 한국가스안공사 본사를 비롯해 국가기술표준원,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 등 관련 기관이 집적화되어 있다.


충북은 오늘 착공한 ‘수소상용차 부품시험평가센터’와 함께 액화수소 검사센터 수소가스 안전체험 교육관 수소충전소 부품 시험센터 에너지산학융합지구 에너지산업 융복합단지 등 관련 사업들의 상호연계를 통해 수소 안전·표준화·교육의 중심지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최근 수소법 개정안이 국회 소위를 통과하면서 수소산업이 큰 성장동력을 얻었고 수소경제 진입에는 수소안전이 가장 중요하다”면서 “충북은 앞으로도 국가 수소안전 전담기관인 한국가스안전공사와 함께 수소경제를 뒷받침하는 수소안전의 중심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하이스틸_서브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포인트텍
서브우측_케이엔테크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