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6-23 15:03:09
기사수정


▲ 강원이솔루션이 2024년까지 경상북도 경주시 외동읍 부지(사진 전경)에 395억 원을 투자해 고순도 수산화리튬 분체 생산 공장을 건립한다.



[기계신문] 강원이솔루션이 2024년까지 경상북도 경주시 외동읍 부지에 395억 원을 투자해 고순도 수산화리튬 분체 생산 공장을 건립한다.


이와 관련, 강원이솔루션은 23일 경주시청에서 경북도, 경주시와 공장 건립을 내용으로 하는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행사에는 신진용 강원이솔루션 대표이사,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 주낙영 경주시장 등이 참석했다.


강원이솔루션은 부산을 기반으로 단조사업 분야에 탁월한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는 평산그룹(PSM)의 계열사다. 이 기업은 기존 이차전지 분야 설비제조와 엔지니어링 기술을 바탕으로 고순도 수산화리튬제조설비를 신사업으로 정하고 경주 투자를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에코프로와 포스코케미칼 등 이차전지 소재에 대한 대규모 투자가 집중되고 있는 포항을 중심으로 연관 기업들의 투자가 경주지역까지 이어지며 경북 동남권역으로 이차전지 소재산업의 집적과 확산이 본격화되고 있다.


신진용 강원이솔루션 대표이사는 “철강과 단조 중심의 그룹 사업을 다각화하기 위해 이차전지 소재 분야에 진출했고, 양극재 산업 인프라가 잘 갖춰진 경주에 투자를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이번 투자는 도에서 전략적으로 유치해온 이차전지 산업이 경주지역으로 파급되는 것을 보여주는 사례로 의미가 깊다”면서 “철강산업을 모태로 끊임없이 변화하는 평산그룹 강원이솔루션의 신사업 진출의 성공을 확신하며, 경주의 이차전지 소재산업이 꾸준히 안착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하이스틸_서브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포인트텍
서브우측_케이엔테크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