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6-27 19:31:33
  • 수정 2022-06-27 19:33:30
기사수정


▲ ‘말레이시아 기계&자동화 전시회(METALTECH&AUTOMEX 2022)’는 말레이시아 최대 규모 전시회로, 공작기계, 정밀 엔지니어링, 금속가공, 자동화 기술 분야의 글로벌 바이어를 발굴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다.



[기계신문] 창원시와 창원산업진흥원은 지난 6월 22일부터 26일까지 3박 5일 간의 일정으로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개최된 ‘2022 말레이시아 기계&자동화 전시회’에 지역 기업 6개사가 참여한 창원시 공동관을 운영해 수출상담금액 190억 원, 수출계약추진액 60억 원의 성과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말레이시아 기계&자동화 전시회(METALTECH&AUTOMEX 2022)’는 한국, 독일, 싱가포르, 대만 등 40여 개국에서 다수의 기업이 참가하는 말레이시아 최대 규모 전시회로, 공작기계, 정밀 엔지니어링, 금속가공, 자동화 기술 분야의 글로벌 바이어를 발굴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다.


이번 공동관에는 창원시 내 기계분야 및 핵심가공 부품 등을 전문 생산하고 있는 ㈜신승정밀, 신흥공업㈜, 스마트베리, 태인정밀, 하이에스지, 한성에스앤아이㈜ 등 6개사 수출기업들이 참가했다.


아울러 공동관 내 창원시 투자유치 홍보부스를 함께 운영하여 투자의향이 있는 외국기업에 대한 맞춤형 지원시책과 투자대상지를 상세히 안내하고, ‘기업하기 좋은 도시, 세계 속의 투자 최적지 창원’의 이미지를 적극 알리는 등 해외 우량기업 유치를 위한 투자유치 홍보를 진행했다.


또한, 쿠알라룸푸르 소재 방산기업 AEROTREE GROUP을 방문하여 생산현장을 견학하고 관계자들과 만나, 창원 중소기업의 가공기술 및 제품 소개하며 상호협력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정현섭 창원시 경제일자리국장은 “이번 말레이시아 기계&자동화 전시회 공동관 참가를 통해 교류한 각국 바이어와 우리 기업들이 지속적으로 협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으며, 외국기업의 투자유치를 위해 홍보를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_엑센티어
서브광고_호진
서브광고_에이텍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우측_성도FA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한국분체기계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서브광고_제이와이테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