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7-05 10:35:49
기사수정


▲ (왼쪽부터)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신현우 사장과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 박두준 상임이사



[기계신문]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지난 1일 서울 중구 장교동 한화빌딩에서 우주항공 멘토링 우주 라이크 투(Would you like to) 우주?’ 사회공헌 사업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과 함께 우주항공기계 분야에 대한 학생들의 관심과 흥미를 제고하고 해당 분야의 진로 탐색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사회공헌 사업을 계획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이번 우주항공 멘토링 사업은 전국에서 선발된 우주항공 관련 전공 대학생 18명이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판교, 아산, 창원 등 전국 사업장 인근 과학동아리 및 자유학기제 중학생 150명(6개 중학교)에게 우주항공 메이커 교육과 진로 멘토링을 비대면으로 진행하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메이커 교육이란 학생이 스스로 원하는 것을 만들어보고, 만드는 과정을 다른 사람들과 공유하면서 배우는 것을 말한다.


또한, 활동에 참여하는 대학생들은 사전 직무 조사를 통해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임직원과 연계해 회사 및 직무 관련 멘토링과 함께 회사로부터 장학금도 지원 받게 된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신현우 사장은 진로 탐색과 결정을 하는 첫 시기인 중학생들에게 미래 유망 산업인 우주항공 분야로의 꿈을 펼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대학생들에게는 우주항공산업을 간접 경험하고 이를 통해 향후 진로를 결정하는데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선발된 대학생 멘토단은 전국 우주항공기계 관련 전공으로 1차 서류심사와 2차 면접심사를 통해 선정했다. 메이커 교육과 진로 멘토링은 오는 9월부터 시작해 12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에이텍
서브_엑센티어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광고_호진
서브우측_성도FA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한국분체기계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서브광고_제이와이테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