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7-07 09:18:47
기사수정


▲ 부산시가 오는 11월 개최되는 ‘싱가포르 오일·가스산업전시회’에 참여할 중소기업을 7월 18일까지 모집한다.



[기계신문] 부산시가 오는 11월 개최되는 ‘싱가포르 오일·가스산업전시회’에 참여할 중소기업을 7월 18일까지 모집한다.


‘싱가포르 오일·가스산업전시회’는 싱가포르 마리나샌즈베이에서 열리는 아시아 최대 석유가스 산업전시회로, 격년제로 개최돼 올해로 23회를 맞이했으며 매회 40여 개국 이상이 참여한다.


올해는 11월 15일부터 17일까지 열리고, 40여 개국 약 500개사가 참가할 예정이며 2만여 명이 전시회를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주요 전시 분야는 ▲석유 및 가스시추 관련장비 ▲제어시스템 ▲파이프 ▲밸브채굴기계 ▲저장장치 ▲시설설치 ▲서비스 ▲정제 ▲운송 등 해양플랜트 ▲오일·가스 관련 기자재 전반이다.


부산시는 지난 2014년부터 부산관을 조성하여 지역 기업들의 전시회 참가를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도 8개사를 선정해 부산관 부스임차료, 상담통역비, 물류비 등을 지원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7월 18일까지 부산시 해외마케팅통합시스템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한편, 싱가포르는 IMO(국제해사기구) 회원국으로, 2024년까지 모든 선박에 환경 규정을 충족하는 선박평형수 처리장치를 설치하도록 했다. 따라서 향후 친환경 LNG선박기자재에 대한 수요 및 온실가스 모니터링 관련 품목에 대한 수요가 높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부산지역 친환경 기자재 업체의 현지 진출에 유리한 환경이 조성되어 있다.


신창호 부산시 산업통상국장은 “최근 싱가포르를 포함한 동남아지역 내 LNG선 수요가 급증하고 있어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친환경 선박부품 업체의 전문전시회 참가를 통해 신규바이어 발굴 등 해외 시장 진출에 적극적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_신성이엔지
서브우측_한팩
서브우측_서형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서브광고_브러쉬테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