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8-18 09:09:46
기사수정


▲ 울산시는 지난 17일 남구 장생포 소형선박부두에 위치한 수소연료전지 실증화센터(사진 전경)에서 ‘수소친환경이동수단 규제자유특구’ 사업과 관련하여 중소벤처기업부 조주현 차관과 간담회를 가졌다.



[기계신문] 울산시는 지난 17일 남구 장생포 소형선박부두에 위치한 수소연료전지 실증화센터에서 ‘울산 수소친환경이동수단(그린모빌리티) 규제자유특구’ 사업 추진 성과 점검 등을 위해 중소벤처기업부 조주현 차관과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중소벤처기업부 조주현 차관, 울산시 안효대 경제부시장, 권수용 울산테크노파크 원장, ㈜빈센 대표이사 등 주요 특구사업자 5개사 대표가 참석했다.


간담회에서는 사업추진 고충 및 애로사항 청취와 향후 추진방향과 건의사항 전달, 간담회 내용을 토대로 특구사업에 반영할 수 있는 지원책의 구체적인 방향에 대한 논의가 진행됐다. 간담회 후에는 수소연료전지 실증화센터 홍보관 견학과 수소선박 시승 등이 이어졌다.


조주현 차관은 “수소 관련 법령이 신속히 정비될 수 있도록 특구 기업과 관계부처, 민간 전문가가 함께 주기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겠다”며 “실증 후 법령 정비에 있어 해양수산부, 산업통상자원부 등 관계부처와 적극 협의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울산시 관계자는 ”중앙부처와 지자체, 특구사업자가 서로 정보를 공유하는 등 교류를 활성화하고, 우수한 수소 인프라를 구축해 성공적인 수소그린이동수단 실증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관계자 여러분의 지속적인 관심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규제자유특구 사업이 완료되면 수소연료전지 선박과 지게차 등이 상용화되어 수소 관련 기업유치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되며, 4년간 총사업비 252억 원을 국비와 시비, 민간에서 투자하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_신성이엔지
서브우측_한팩
하이스틸_서브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