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8-22 14:34:35
  • 수정 2022-08-22 14:36:00
기사수정


▲ K-바이오 랩허브 구축사업은 바이오 창업기업이 빠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사무공간, 연구장비‧시설, 지원프로그램, 멘토링 등을 종합 지원하는 기반 조성형 국가연구개발 사업이다.



[기계신문] 정부는 의약생명공학(바이오) 분야 창업기업 특화지원 사업인 K-바이오 랩허브 구축사업국가연구개발사업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2023년부터 2031년까지 약 2,726억 원(국비 1,095억, 지자체 1,550억, 민자 81억)을 투입하여 인천광역시 송도지역에 전용 연구지원시설을 구축하고, 혁신 창업기업을 육성하게 된다.


이 사업은 지난해 3월 관계부처 합동으로 발표한 K-바이오 랩허브 구축 방안에 따른 것으로, 특히 바이오산업이라는 특정분야 육성을 위해 중소벤처기업부와 지자체가 협력해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최초의 사례이기도 하다.


앞서, 인천광역시는 지난해 7월 K-바이오 랩허브 구축 후보지 공모 절차를 통해 11개 지자체 중 부지 적합성, 지리적 우수성, 민간투자 및 지자체의 추진의지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선정됐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K-바이오 랩허브 구축사업은 바이오 창업기업이 빠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사무공간, 연구장비‧시설, 지원프로그램, 멘토링 등을 종합 지원하는 기반 조성형 국가연구개발 사업이다.



▲ K-바이오 랩허브 구축 및 협력 모델



지원 대상은 10년 미만 의약생명공학 8대 분야 영위 기업으로, 기초연구, 후보물질 발굴, 독성효능 평가까지는 충분한 연구장비와 시설을 갖춰 직접 지원하고, 비임상(허가용) 인허가, 상용화 등 후단계는 관련 기관 협력을 통해 지원한다.


참고로, 의약생명공학 8대 분야는 단백질 의약품, 치료용 항체, 백신, 효소 의약품, 세포 및 조직 치료제, 유전자 치료제, 저분자 의약품, 약물전달 시스템 분야이다.


인천시는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등 기업 18개 인하대, 바이오협회 등 대학‧연구소‧협회 17개 연세대 세브란스 병원 등 종합병원 5개 새싹기업육성기관(액셀러레이터), 벤처투자사(벤처캐피탈) 등 8개 기관 총 48개 관련 기관과 지난 2021년 4월 업무협약을 체결한바 있다.


사업에 선정된 기업은 K-바이오 랩허브에 3년간 입주할 자격을 획득하고 기업 맞춤형 신약개발지원사업을 통해 3년간 총 203억 원의 연구개발자금을 지원받는다.


또한, 창업‧기업 운영, 바이오 의약품 연구개발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애로 해결을 위해 기술‧경영 분야 국내 최고 전문가로 구성된 멘토단(10명)의 상시 지도도 받을 수 있다.



▲ K-바이오 랩허브 구축사업 개요



구축 일정은 2023년부터 2026년까지 인천광역시 송도 연세대학교 부지 내에 신약 개발 창업보육시설, 커뮤니티공간, 첨단 연구장비·시설 등을 갖추는 건축공사가 진행된다.


바이오 분야 스타트업 창업의 필수 시설인 실험대(bench), 기초 실험장비, 폐기물 처리설비 등을 갖춘 실험실과 사무공간을 구축하고, 휴게공간과 결합된 커뮤니티룸, 대규모 세미나 및 소규모 회의가 가능한 컨퍼런스룸으로 구성된 공동체 시설을 갖춰 입주기업과 협력기관 간 활발한 네트워킹이 가능토록 설계할 계획이다.


또한, 창업 초기 기업들이 입주하여 바로 사용할 수 있는 공용‧핵심 연구장비 및 신약개발을 위한 모델링 연구장비 등을 갖춰 신속·정밀·유효성 제고가 가능한 연구개발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건축공사가 끝나는 2026년 하반기부터는 전국 바이오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입주기업을 모집하고 본격 운영한다.



▲ K-바이오 랩허브 조감도



그간 바이오 창업기업과 예비 창업자들이 염원하던 미국 랩센트럴과 같은 바이오 창업 특화지원기관을 구축할 수 있게 됨에 따라, 향후 글로벌 기업으로 빠르게 성장할 대한민국 대표 혁신 초기 스타트업을 조기 발굴하고 체계적으로 육성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게 되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K-바이오 랩허브는 앞으로 창업기업 중심의 성숙한 바이오 생태계 조성, 혁신기술 확보 및 글로벌 시장 선점을 위한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중소벤처기업부 박용순 창업진흥정책관은 “K-바이오 랩허브는 창업기업이 혁신기술을 개발하고 대형제약사가 그 기술을 사업화하는 선순환 바이오 생태계 조성의 핵심기관”이라며 “국내 바이오헬스산업이 세계적 경쟁력을 갖추고 국가 차세대 성장 동력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K-바이오 랩허브를 통해 혁신 창업기업 발굴·육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_신성이엔지
서브우측_한팩
하이스틸_서브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