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12-09 11:21:07
기사수정


▲ 카카오톡 여권발급 진행상황 알림메시지 화면 예시



[기계신문] 여권발급 진행상황 알림 서비스는 여권 접수부터 발급 후 수령까지의 진행상황을 민원인에게 휴대전화 메시지로 전송하는 제도로, 외교부는 12월 12일(월)부터 기존 문자메시지에서 카카오톡 알림톡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최근 문자메시지 방식으로 여권발급 진행상황 알림 서비스를 받은 민원인이 이를 스미싱 등으로 오해해, 외교부에 사실을 확인하는 등 국민 불편이 지속됨이 따라 외교부 로고와 인증마크가 부착된 ‘카카오톡 알림톡’으로 변경하기로 했다.

* 스미싱이란 문자메시지(SMS)와 피싱(Phishing)의 합성어로, 문자메시지를 이용한 휴대전화 해킹을 이르는 말


또한, 외교부는 카카오톡을 사용하지 않거나 기존 통신사 문자메시지를 선호하는 민원인에게는 기존 통신사 문자메시지로 안내메시지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여권발급 진행상황 안내메시지를 카카오톡으로 1차 발송한 뒤, 카카오톡 메시지 수신을 거부하거나 발송에 실패한 번호를 대상으로 기존 통신사 문자메시지 방식으로 안내메시지를 2차 전송하는 방식을 활용할 예정이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하이스틸_서브
서브우측_명신방진산업
서브광고_우일산업
서브광고_동광특수인물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