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8-03-13 09:35:09
  • 수정 2018-03-13 09:40:25
기사수정


▲ 왼쪽부터 KF960BM, HD3100, KF6700B



현대위아는 수직형 머시닝센터 KF-B시리즈 5종과 수평형 선반 HD시리즈 8종 등 총 13종의 공작기계 신제품을 연속 출시할 예정이다. 이들 기종은 시장 수요가 매우 높은 범용기종이다.


현대위아는 범용 공작기계 시장에 강성과 정밀도를 크게 높인 신제품을 대규모로 투입, 국내외 시장점유율을 공격적으로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현대위아는 13종의 공작기계 모두에 ‘박스가이드’를 적용했다. 박스가이드란 가공물을 올리는 테이블과 공구대 등 고하중 구조물이 별도의 베어링 없이 자체적으로 움직이도록 설계한 제품을 말한다.


현대위아가 선보이는 KF-B시리즈 중 KF790BM과 KF960BM은 중대형 금형가공에 특화한 제품이다. 두 제품 모두 매끈한 금형 틀을 만들 수 있도록 정밀도를 크게 높였다.


이를 위해 가장 높은 1만 2,000 rpm 속도의 주축을 표준 사양으로 구성했고, 가공 중 진동을 줄이기 위해 전체 구조물과 주축 공구교환대의 성능을 대폭 개선했다.


범용 머시닝센터 시장 공략을 위해 출시하는 KF5700B, KF6700B, KF7700B 역시 높은 가공 안정성이 특징이다. 가공을 진행하는 주축의 모터와 스핀들을 직결로 연결해 소음과 진동 발열을 최소화했다. 또 동급 장비 중 최대 크기의 제품을 가공할 수 있도록 설계해 범용성을 극대화했다.


HD시리즈는 중절삭용 CNC선반 HD2600과 HD3100으로 나눠 출시한다. 여기에 각 기종 별로 가공물을 올리는 베드의 크기와 공구대의 특성에 따라 최대 8종으로 구성, 고객의 선택폭을 대폭 넓혔다.


현대위아는 HD시리즈를 찾는 고객들이 한 번에 많은 양을 깎는 ‘중절삭’ 수요가 높은 것을 고려해 강성을 극대화해 만들었다. 최첨단 구조해석 기법을 적용해 경쟁사 대비 1t 이상 장비의 중량을 올려 안정성을 높이는 동시에 열변위는 최소화했다.


현대위아는 이번 신제품을 오는 4월까지 순차적으로 출시하며, 국내외 공작기계 시장에서 점유율을 최대한 늘려간다는 계획이다.


이은아 기자 lena@100m.co.kr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우진테크
서브우측_대성지티
서브우측_드라스타
서브광고_오토기전
서브광고_영기풀리미
서브우측_글로벌자동기기
서브우측_태진기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