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8-04-16 17:14:01
기사수정


▲ 경상북도 인공지능 거점센터는 인공지능 핵심기술개발, 기업맞춤형 인력양성, 기업 애로기술 해결 등 지역의 인공지능 산업 육성의 거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경상북도는 16일(월) 포항공과대학교 정보통신연구소에 ‘경상북도 인공지능 거점센터’를 개소하고 인공지능 산업을 본격 육성한다고 밝혔다.


경상북도 인공지능 거점센터는 빅데이터, 알고리즘, 머신러닝, 딥러닝, 컴퓨터비전 등 인공지능 및 IoT분야 전문가인 20여명의 포스텍 교수들이 함께하며 인공지능 핵심기술개발, 기업맞춤형 인력양성, 기업 애로기술 해결 등 지역의 인공지능 산업 육성의 거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경북도는 지난해부터 지역 산학연이 포스텍 정보통신연구소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산업용 로봇 고장 인지·예지 R&BD를 비롯해 지진피해시설 위험 분석 등 인공지능 관련 사업들을 추진하고 있어, 이번 인공지능 거점센터 개소를 통해 인공지능 기반 사업들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 거점센터에는 독일 인공지능연구소(DFKI)와 연계해 포스코 스마트팩토리를 설계하고 완성한 전문가들이 참여하여 스마트팩토리 고도화 기술의 국산화를 통해 스마트팩토리 공급기업을 육성하고 스마트팩토리 산업생태계를 조성할 계획이다.


또한, 포스텍 정보통신연구소에서는 그 동안 삼성전자, 포스코 등 국내 대기업 임직원들의 인공지능 교육경험을 바탕으로 기업은 물론 지역 R&D기관 연구원에게도 교육 기회를 마련해 지역문제해결형 R&SD도 함께 추진한다.


송경창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인공지능 거점센터를 통해 기업이 원하는 기술지원과 인력을 양성하고, 지역 인공지능 산업육성 기반을 다져 나가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tnews.net/news/view.php?idx=3413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슬라이드코리아
서브광고_삼익정공
서브광고_인컴기술
서브우측_다셀
서브광고_동산제닉스
서브광고_반도하이텍
서브광고_지지엠
서브광고_동신테크노
서브광고_유니팩시스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