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8-07-10 14:42:16
기사수정


▲ (재)전남테크노파크 신소재기술산업화지원센터 전경



[기계신문] (재)전남테크노파크 신소재기술산업화지원센터(이하 '신소재센터')는 전남 뿌리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올해 6월부터 ‘뿌리산업 선도기업 육성사업(2단계)’에 착수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향후 3년 동안 총 81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전남 뿌리기업의 기술개발, 사업화지원, 기술지원, 인력양성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전라남도의 대표적인 산업경쟁력 강화 지원 사업이다.


신소재센터는 이번 사업을 통해 뿌리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술개발사업, 사업화 지원사업, 기술 지원사업, 인력양성 전문교육 프로그램 운영과 동시에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로봇공학을 적용한 뿌리산업 기술 고도화 추진 목표로 220개사를 지원, 기업 매출증대 1200억 원, 신규 고용창출 230명을 달성할 계획이다.


특히, 전라남도에 뿌리기업 유치를 위하여 2단계 사업에는 1단계 사업에서 지원 만족도가 높았던 이전신규투자기업 지원을 계속 시행하는 한편, 신규기업 투자유치 위원회를 구성하여 전라남도 내 뿌리기업 신규유치에도 성과를 창출하겠다는 방침이다.


이전신규투자기업지원은 타 시·도에서 전라남도로 이전하거나 도내에 신규로 투자한 기업을 지원하여 지역 뿌리기술기업과 상생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사업이다.


신소재센터는 7월에 완료될 ‘뿌리산업 선도기업 육성사업(1단계)’에서 기술개발지원, 시제품제작지원, 네트워크지원, 마케팅지원, 근무환경개선지원, 이전기업 사업화지원, 기술지원, 인력양성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 200개 기업 지원을 통하여 매출증대 총 1,100억 원, 신규고용 창출 200명의 성과가 기대된다.


1단계 사업을 통하여 창출된 주요 기업 성장 사례로는 철골 및 플랜트산업에 적용하는 형강 제조 전문업체 (주)대성철강과 해양플랜트 산업에 적용하는 대구경 강관 전문업체 (주)EEWKHPC가 있으며, 이번 사업을 통해 각 425억 원과 90억 원의 매출신장을 이루어냈다.


유재욱 신소재센터장은 “전라남도의 중소 뿌리기업이 뿌리산업 선도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수요자 중심의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전남 뿌리기업의 경쟁력 제고에 최선을 다할 계획으로 많은 뿌리기업의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신소재센터는 ‘뿌리산업 선도기업 육성사업(2단계)사업을 함께할 기술개발·사업화지원 수행기업 및 인력양성 수행기관을 7월 27일까지 모집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tnews.net/news/view.php?idx=4006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옥수금속
서브우측_화우엔지니어링
서브우측_한팩
서브우측_선도정밀
서브광고_한국종합정밀강구
서브우측_동양정밀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아성엔터프라이즈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