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3-04 16:50:34
기사수정

[기계신문] 부산광역시와 중소벤처기업부는 3월 4일 오후 2시 부산테크노파크에서 부산지역 스마트공장 보급업무를 전담으로 하는 ‘부산 스마트 제조혁신센터’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부산 스마트 제조혁신센터’는 지난해 12월 발표한 중소기업 스마트 제조혁신 전략의 일환으로 부산시와 중소벤처기업부가 전국 지자체 중 처음으로 설치하는 연구개발(R&D)형 센터이며, 사하구 괴정동 동주대학교에 위치한다.


센터에는 지역의 공급기술을 활용하여 중소기업이 적은 비용으로 스마트공장을 구축할 수 있는 맞춤형 실증 테스트베드를 설치되고, 제조혁신 전략수립 및 연구개발(R&D), 인력양성 등 지역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날 현판식에는 중소벤처기업부 김학도 차관, 부산시 김윤일 일자리경제실장, 부산중소벤처기업청 조종래 청장, 부산테크노파크 최종열 원장, 스마트공장 공장 관련 기업인 등이 참석하였고, 이어진 간담회에서 지역제조혁신 발전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중소벤처기업부 김학도 차관은 “국내 중소기업이 신흥국과의 기술격차 축소, 주력산업 구조조정 등으로 어려운 상황에 처해 있다”며 “중소기업이 스마트 제조혁신을 통해 도약할 수 있도록 정부가 뒷받침할 테니 중소기업에서도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부산시 김윤일 일자리경제실장은 “부산지역의 열악한 제조업 구조 고도화를 위해서 제조혁신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지역 현실에 맞는 지원사업을 적극 발굴하고, 지속적인 지원을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그동안 부산시는 지역 중소기업의 제조혁신을 위해 지난 2015년부터 스마트공장 보급 및 구축전략 컨설팅, 공정개선 시제품제작 등을 지원하였고, 2018년 12월까지 405개의 스마트공장 구축에 대한 지원이 이뤄졌다.


한편, 부산의 대표적인 조선기자재 업체인 ㈜파나시아는 중소벤처기업부에서 공모한 ‘2018년 시범공장 구축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올해 6월에 구축 완료 예정되어 있어 스마트공장을 구축하려는 지역 중소기업들의 좋은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손우재 기자 sonwj@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5443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슬라이드코리아
서브우측_다셀
서브광고_인컴기술
서브우측_엠투엠솔루션
서브광고_삼익정공
서브광고_동산제닉스
서브광고_반도하이텍
서브광고_동신테크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