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3-13 10:42:42
기사수정


▲ 허성무 창원시장은 베트남국영 국방티비 인터뷰를 통해 베트남정부의 큰 관심이 장점이라면서 베트남기업과 창원기업들간에 상호 윈-윈 할 수 있는 기회 확대를 제안했다.



[기계신문] 창원시는 허성무 시장을 단장으로 한 베트남·태국 무역사절단이 ‘베트남 수출상담회’를 통해 상담액 3622만불, 계약액 1366만불 수출성과를 올렸다고 밝혔다.


수출상담회는 자동차 및 기계부품 분야 창원시 참가기업 16개사와 현지 진성 바이어 72개사 간 1:1매칭 상담으로 추진됐다. 현지 바이어 72개사는 VCCI(베트남 하노이 상공회의소)·HANSIBA(하노이부품소재지원협회)·SATI(베트남 과학기술응용국)·V·KIST(베트남-한국과학기술연구원)·KOTRA·경남호치민사무소 등과 협력을 통해 발굴된 진성 바이어다.


이들은 자동차 및 기계부품 분야에 엄선된 창원시 참가기업 ㈜)아이스펙, 에스에프하이월드㈜, ㈜대호테크, 한산스크류㈜, ㈜우림기계, 해암테크㈜, 태창기계, 티아이씨㈜, ㈜엘에스케이, 코이라파인텍, ㈜영동테크, 케이제이피기술, 스마트베리, ㈜두웅, 신흥공업㈜, ㈜한성기계와 사전 조율을 통해 선정됐다.


허성무 시장은 베트남국영 국방티비 인터뷰를 통해 베트남정부의 큰 관심이 장점이라면서 베트남기업과 창원기업들간에 상호 윈-윈 할 수 있는 기회 확대를 제안했다.


베트남 푸옌성 성주(시장)와 창원시-푸옌성 경제협력 분야, 베트남 중소기업협회 대외협력실장과 창원-베트남 기업협력 분야, 베트남 HANSIBA 부회장과 방산협력 및 기업지원 분야, KOTRA 관계자 및 경남호치민사무소장과 베트남 산업동향 및 창원시 기업 수출 활성화 분야, 싱가포르 국영기업인 서바나 주롱 그룹 관계자와 스마트시티 등 도시인프라투자 분야 등에 대해 다양한 협력방안도 논의했다.


이어 창원시 무역사절단은 현지 V·KIST를 방문해 기업지원사업들을 소개받고 창원 기업들과 협력사항에 대해 간담회를 개최했다. 베트남 기업인 VINGROUP 산하 베트남 최대 자동차 회사인 VINFAST를 방문해 참가기업 및 창원시 자동차부품기업과 수출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앞서 11일 허성무 시장은 부티엔 록 베트남 하노이 상공회의소 회장을 만나 창원시 기업체 베트남 수출시장 진출 지원, 하노이·호치민 박람회 창원참가기업 지원, 창원시 베트남 진출기업인 LG전자, 두산중공업, 월드테크, 셀텍, 한국SS, 이엠텍, 호시덴코퍼레이션 등에 대해 특별히 관심을 가져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부티엔 록 회장은 VCCI와 창원시는 특별한 관계로 적극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또, 허성무 시장은 글로벌 비즈니스 교류회를 개최하고 현지기관 및 현지바이어들에게  창원시 참가기업을 일일이 소개했다. 자동차·기계부품 분야에서 엄선된 참가기업들은 한국의 대기업뿐만 아니라 미국·일본·유럽 등 전 세계에 납품하고 있는 회사들로 창원시에서 제품·기술 우수성을 보증하는 기업들이기에 창원시와 창원시장을 믿고 수출계약을 부탁했다.


이날 교류회에는 VCCI, HANSIBA, SATI, V·KIST, KOTRA 등 현지기관과 현지 진성 바이어 72개사가 참석하였고, 특히 하노이 인근 푸옌성 성장(시장)이 직접 방문하여 창원시와 경제협력을 요청했다.


한순갑 ㈜아이스펙 대표는 “허성무 창원시장이 직접 사절단장 역할을 맡아주어 대단히 감사하고 우리 기업들에게 엄청난 큰 힘이 되고 있다”면서 “이번 사절단을 통해 베트남이 창원시 기업들의 수출교두보로 더욱 공고해졌며, 현지 기관 및 기업인들과 교류 협력을 통해 수출추진 기반이 매우 굳어졌다”고 말했다.


한편, 창원시 베트남·태국 무역사절단은 11~12일 이틀간 일정을 마무리하고 12일 밤 태국으로 이동해, 최근 창원시와 교역을 확대하고 있는 아세안 제1의 자동차생산국가인 태국에서 신수출시장 개척을 위해 1:1 맞춤형 수출상담회, 태국 총리실 직할 태국BOI 경제협력 MOU체결, 태국산업연합회 회장 간담회, 태국자동차공업협회 방문 등을 이틀간(3.13~3.14) 추진한다.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5515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옥수금속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대성철망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우측_성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