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3-27 14:36:54
기사수정

[기계신문] 산업통상자원부는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이 3월 27일(수) 여의도 메리어트호텔 회의실에서 벨기에 국왕 방한 계기에 경제사절단 일원으로 방문한 벨기에 신소재·정밀화학기업인 솔베이의 일함 카드리(Ilham Kadri) CEO와 ‘한-벨 비즈니스 포럼’을 앞두고 개별협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솔베이는 1975년부터 연비절감 타이어용 실리카 생산공장(인천 1975, 군산 2016), 글로벌 특수화학 사업본부(서울 2011), 연구혁신센터(서울 이대 2014) 등 다양한 분야에 투자하고 있는 기업으로, 일함 카드리 CEO는 올해 3월에 취임했으며 한국과의 투자협력 중요성을 고려해 이번 면담을 추진하게 되었다.


유명희 본부장은 면담을 통해 ① 한-벨기에의 산업협력을 평가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한 협력 강화방안 모색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또한, ② 그간 솔베이사가 한국 산업성장에 기여한 점을 높이 평가하고 새로운 투자협력이 더욱 활성화되어야 함을 강조했으며, 특히 ③ 솔베이가 계획 중인 새로운 투자 프로젝트의 한국 유치에 대하여 솔베이측에 적극적인 고려를 요청하였다.


산업통상자원부 관계자는 "이번 벨기에 국왕 방한을 모멘텀으로 활용하여 양국간 산업협력을 고도화해나가는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손우재 기자 sonwj@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5639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선도정밀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옥수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