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5-17 11:14:41
기사수정

[기계신문] 대전광역시는 올해 시비 16억 원을 투입하여 관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스마트공장 신규구축 및 고도화”를 추진하기 위해 대전테크노파크와 “위·수탁 협약”을 체결하고 본격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스마트공장은 상품의 생산에서 완제품에 이르는 모든 제조 과정에 정보통신기술(ICT)을 적용하여 최적화된 생산과 품질 관리 체계를 구축한 공장을 말한다.


올해 정부는 국정과제로 2022년까지 전국에 3만개 이상의 스마트공장 보급을 목표로 정하여 전국 19개 “스마트제조혁신센터”를 중심으로 보급‧확산에 나서고 있다.


이를 위해 정부는 스마트공장을 신규로 구축하고자 하는 기업에게는 최대 1억 원을 지원하고, 고도화는 구축수준에 따라 1억 원에서 1.5억 원을 각각 총 사업비의 50% 이내에서 지원하여 기업이 50%를 부담하게 된다.


한편, 대전시는 기업의 50% 사업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신규 또는 기초수준 레벨 1~2단계의 스마트공장을 구축하는 관내 중소기업의 경우 사업비 50% 중 20% 범위 내에서 최대 4천만 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대전시와 대전테크노파크는 스마트제조혁신 전문성 강화와 추진력 확보를 위해 지난 2월 설립한 ‘대전제조혁신센터’를 거점으로 스마트공장 신청·접수부터 선정, 협약, 컨설팅, 교육 및 사후관리까지 추진함으로써 2022년까지 600개 구축 목표를 달성할 계획이다.


대전시 이홍석 과학산업과장은 “스마트공장 구축 의지가 있는 기업을 최대한 지원하여 ▶중소기업 제품의 생산성 향상 ▶불량률 감소 ▶산재 감소 ▶제조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며 “대전이 스마트제조 혁신을 이끌어 미래 먹거리를 창출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스마트공장 신규구축 및 고도화 지원사업은 스마트공장 지원사업 종합관리시스템에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문의사항은 대전 스마트제조혁신센터로 연락하면 된다.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6041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슬라이드코리아
서브우측_넥스트펌프
서브광고_삼익정공
서브광고_인컴기술
서브우측_다셀
서브광고_지지엠
서브광고_반도하이텍
서브광고_서은에프에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