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스마트공장 사업관리시스템' 개편 완료… 스마트팩토리 전 주기 관리 정보 서비스 제공 - 기관별로 분산된 시스템 통합 - 진도 관리를 위한 대시보드와 모바일 앱 도입
  • 기사등록 2019-05-27 15:18:25
  • 수정 2019-05-27 15:30:02
기사수정


▲ 이번 스마트공장 사업관리시스템 개통을 통해 스마트공장을 구축하고자 하는 기업들이 쉽고 편하게 보급사업에 참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기계신문] 중소벤처기업부는 5월 28일 '스마트공장 사업관리시스템' 개편을 완료하고 신청·진도관리, 자금 집행 등 스마트공장 구축의 전 주기 관리를 위한 정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기존에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 스마트공장추진단 등 기관별로 분산된 관리시스템을 통합하여 44개 유관기관이 공동으로 활용하는 온라인 플랫폼을 마련한 데에 의미가 있다.



▲ 스마트공장 사업관리시스템 업무 흐름



이번 시스템 개편을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유관기관, 스마트공장 수요·공급기업을 대상으로 간담회를 총 9회 개최하여 의견을 수렴하였으며, 이를 바탕으로 사용자 편의성 향상을 위한 기능 설계와 시스템 테스트를 추진하였다.


사용자 편의성 향상을 위한 기능 개선사항으로, 우선 스마트공장 신청기업과 공급기업이 서류로 작성하여 제출하던 신청, 협약 그리고 사후관리 절차를 모두 온라인으로 전환하였다.



▲ 전자협약을 통해 기관 방문 없이 협약 체결



특히 협약 절차는 관련 기관이 모두 직인날인하여 작성하던 것을 전자협약으로 어디에서든 온라인에서 진행할 수 있도록 개선하였다.



▲ 협약 절차 개선



또한, 기업별 대시보드 화면을 제공하여 사업진행 단계를 한눈에 확인하고, 자료 입력이 필요한 화면으로 바로 접속할 수 있게 되었다. 아울러 오류 알림 기능을 통해 자료 입력을 쉽게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 과제별 진행정보 제공(사용자)


▲ 사업 진행단계별 SMS통보



스마트공장 구축을 희망하는 기업이 자사에 적합한 공급기업과 상담할 수 있도록 실적, 지역, 전문분야에 따라 공급기업을 검색할 수 있도록 기능을 추가하였다.



▲ 분야, 지역별 전문가 검색 및 SMS를 통한 전문가 섭외


▲ 지역, 전문업종, 구축가능 시스템별 공급기업 검색 가능



향후 공급기업 신규 모집, 스마트공장 보급사업 참여기업 자동 추가를 통해 검색 범위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공급기업 만족도 조사 및 결과 공개를 통해 우수기업에 대한 접근성을 높여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모바일 앱을 도입하여 언제 어디서나 사업 진행 상황을 모니터링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카카오톡(알림톡)과 문자서비스를 통해 전문가 배정 현황, 현장평가 일정 등을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등 모바일 지원 기능을 강화하였다.



▲ 스마트공장 사업관리시스템에 모바일 앱을 도입하여 언제 어디서나 사업 진행 상황을 모니터링할 수 있게 되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이번 시스템 개편에 따른 사용자들의 불편과 혼선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6월 3일까지 일주일간의 시범운영을 거친 후 전면 가동할 계획이다.


중소벤처기업부 김영태 기술혁신정책관은 “스마트공장은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중요한 정책”이라고 강조하면서 “이번 사업관리시스템 개통을 통해 스마트공장을 구축하고자 하는 기업들이 쉽고 편하게 보급사업에 참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6123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비알티시스템
서브광고_삼익정공
서브우측_다셀
슬라이드코리아
서브광고_서은에프에이
서브광고_지지엠
서브광고_인컴기술
서브광고_동신테크노
서브광고_반도하이텍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