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6-03 09:39:25
기사수정

[기계신문] 고용노동부와 직업능력심사평가원은 2019년 하반기 「4차 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 사업」에 참여할 역량 있는 대학 또는 민간 선도 훈련기관을 공모한다고 밝혔다.


2017년부터 시작한 이 사업에 서울대, 수원대, 멀티 캠퍼스 등이 참여하여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스마트 제조, 핀테크 등 8대 분야의 전문 인력을 양성해오고 있다.



▲ 「4차 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사업」 과정별 취업률



2017~2018년에는 연간 900명 내외의 고학력 실업자 등에게 훈련 기회를 제공했으며, 올해는 1,300명으로 규모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 훈련에는 관련 분야 전공자뿐만 아니라 비전공자도 활발하게 참여하고 있으며 취업률도 70%에 이른다.


2019년 하반기 공모에는 기존의 8개 훈련 분야 외에 4차 산업 관련 신기술 분야인 클라우드 등으로 훈련 분야를 넓힐 계획이다.



▲ 「4차 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사업」 직종별 전공자 비중



훈련 수준은 국가직무능력표준(NCS) 5수준 이상의 고급 훈련을 원칙으로 하되, 신산업 분야로서 국가직무능력표준이 개발되지 않은 분야는 훈련 수준이 높다는 점을 입증하면 훈련 과정으로 허용한다.


고급인력 양성을 위해 훈련비는 일반 훈련비 단가의 400%까지 지원하며, 신기술 분야 훈련에서 필수적으로 활용해야 하는 신규장비의 경우 훈련비 단가의 400%를 넘어도 지원한다. 또한 훈련생이 복합 문제를 해결하는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총 훈련 시간의 25% 이상을 과제 실습에 의무적으로 편성해야 한다.



▲ 「4차 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사업」 훈련생 직종별·성별 참여자수



올해 하반기부터는 훈련 품질을 강화하는 동시에 훈련 기관의 행정 부담이 줄도록 기존의 성과보고서 중심 평가를 포트폴리오 등 과제 실습 결과물 중심 평가로 바꿀 계획이다.


훈련 기관과 과정은 3단계의 심사를 거쳐 선정되고, 훈련 특성과 수준 등을 고려하여 각 훈련기관에서 훈련생을 자율 선발한다.



▲ 4차 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훈련 사업 선정 절차



고용노동부 관계자는 "이번 공모는 6월 3일부터 6월 21일까지 사업 계획서를 접수하고, 7월말에 훈련기관이 선정되면 8월경부터 훈련생 모집이 진행된다"고 설명했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관은 고용노동부와 직업능력심사평가원 홈페이지에 게시된 훈련 기관 공모 계획 공고문을 참고하여 사업 계획서를 작성하고 직업능력심사평가원으로 제출하면 된다.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6175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비알티시스템
서브광고_삼익정공
서브우측_다셀
슬라이드코리아
서브광고_서은에프에이
서브광고_지지엠
서브광고_인컴기술
서브광고_동신테크노
서브광고_반도하이텍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