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6-28 13:34:08
  • 수정 2019-06-28 15:41:05
기사수정


▲ 한국기계산업진흥회 이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기계장비산업 디지털 제조혁신 컨퍼런스 2019」가 6월 28일(금) COEX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되었다.



[기계신문] 한국기계산업진흥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기계장비산업 디지털 제조혁신 컨퍼런스’가 6월 28일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되었다.


이번 행사는 정부가 지난 6월 19일(수) 발표한 ‘제조업 르네상스’ 전략 중 하나인 스마트화 전략의 일환으로 기계장비산업의 디지털 제조혁신 실행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날 행사에는 기계장비 산‧학‧연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했으며, ‘기계장비산업 미래 50년, 자동화를 넘어서 지능화로’라는 대주제 아래, 총 14개의 발표가 있었다.


먼저, ㈜두산 이현순 부회장이 ‘기계장비와 ICT 융합’이라는 주제의 특별강연으로 이번 행사의 막을 열었다. 이 부회장은 ‘제조업 르네상스’ 실현을 위해서는 디지털 전환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하고, 두산그룹이 공정 시뮬레이션을 활용하여 투자‧생산계획을 최적화하는 등 디지털 전환을 통해 비용을 절감한 사례를 소개했다.


이 부회장은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은 사업영역의 전문지식(Domain Expertise)과 정보통신기술이 결합되어, 제품 성능 향상‧신규 비즈니스 모델 창출 등 새로운 가치가 창출되는 것이라고 정의하였다.



▲ 유정열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은 축사를 통해 “우리나라 제조업에 있어 기계장비산업은 그 자체로 수출 2위 산업으로서 수출의 선봉이자, 자동차‧조선 등 제조업 전반에 생산기반을 제공하는 병참으로서 그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오후에는 ‘지능형 기계장비의 미래’와 ‘제조환경의 디지털 변화’를 소주제로 두 개의 트랙으로 나뉘어, 기계장비산업의 현황과 문제점을 진단하고 발전방안을 제시하는 강연들이 진행되었다.


특히, 한국기계연구원 송준엽 본부장은 “ICT 기계 시대를 넘어 기계장비가 스스로와 주변환경을 인식하고 판단하는 지능형 기계의 시대가 도래할 것”이라고 전망하면서 “이에 대비하기 위해 선도적 기술개발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산업연구원 정은미 본부장은 “기계장비 분야에서 중국과 수출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우리 기계장비산업은 여전히 저부가가치 제품 중심 구조에 머물러 있어, 글로벌 경쟁우위 확보를 위해서는 고도화가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정 본부장은 기계장비의 스마트화를 조속히 추진하여 기계장비산업을 고부가가치화 하는 동시에, 스마트공장 확산에 따라 성장 중인 글로벌 스마트 기계장비 시장을 선점할 것을 제안했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는 이 자리에서 「‘제조업 르네상스’ 비전 및 전략」을 실현하기 위한 주요 지원 정책 중 하나로 추진 중인 ‘제조장비시스템 스마트 이노베이션 기술개발사업’을 소개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동 사업을 주력산업인 기계장비산업을 고부가 유망품목 중심으로 전환하는 동시에 제조업의 스마트화‧친환경화‧융복합화 실현을 뒷받침하기 위한 사업으로 준비 중이며, 3대 제조장비 분야에 대해 스마트제조장비와 그 핵심 부품 및 스마트 유연화자동화 시스템을 종합 개발할 계획이다.



▲ 주요 개발 내용 예시 * 현재 예비타당성조사 진행 중(2019.5∼12월)



유정열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은 “기계장비산업은 최근 제어기술‧ICT‧인공지능‧빅데이터 등이 집약된 첨단산업으로 발돋움하고 있다”면서 “특히 우리나라 제조업에 있어 기계장비산업은 그 자체로 수출 2위 산업으로서 수출의 선봉이자, 자동차‧조선 등 제조업 전반에 생산기반을 제공하는 병참으로서 그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제조업의 근간인 기계장비산업의 고도화를 위해 스마트 기계장비 기술개발 사업을 추진하는 한편, 석박사급 설계 전문인력 및 현장 기술인력을 양성하는 등 ‘제조업 르네상스’ 비전과 전략에 발맞춰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이번 행사는 정부가 지난 6월 19일 발표한 ‘제조업 르네상스’ 전략 중 하나인 스마트화 전략의 일환으로 기계장비산업의 디지털제조혁신 실행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사진은 환영사 발표 중인 기계산업진흥회 손동연 회장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639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한국근강도량형
서브광고_한일
서브우측_비젼와이드코리아
서브우측_디벨컴퍼니
서브광고_알이디
서브광고_호진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서브우측_대하기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