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7-09 11:29:52
기사수정


▲ 경기도내 중기·스타트업들은 클라우드 서비스를 지원 받을 수 있어 사업 관련 IT인프라 마련의 고민을 덜 수 있게 됐다.


 
[기계신문] SK㈜ C&C는 경기도·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함께하는 ‘대·중소기업 상생 협력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 사업’을 본격화한다고 9일 밝혔다. 사업 내용은 경기도내 스타트업 등 중소·벤처·사회적 기업 대상으로 연간 19억 원 상당의 클라우드 서비스 및 클라우드 교육을 무료로 제공하는 것이다.


기업별 최대 1,200만 원까지 지원 가능하며, 지원 기간은 서비스 이용일로부터 1년이다. 선정된 기업은 전문적인 DT기술이 없어도 SK㈜ C&C와 매니지드 서비스 사업자(MSP)의 도움을 받으면서 클라우드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지원 기업 구성원 대상의 클라우드 전문가 교육도 제공된다. ▶클라우드 아키텍쳐 설계 ▶클라우드제트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보안 기능 이론 및 실습 등으로 구성된 기초 과정은 오는 8월에, ▶L4 서비스(Netscaler VPX) ▶보안장비(Fortigate) ▶방화벽(VPA) 기능별 모드 실습으로 구성된 심화 과정은 내년 3월에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중소기업은 물론 스타트업들의 빠른 사업화와 성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스타트업들은 자신의 아이디어를 사업화하는데 가장 큰 고민으로 디지털 IT인프라와 서비스 개발 역량 확보를 꼽고 있다.


이에 따라 SK㈜ C&C는 판교데이터센터에서 서버·스토리지·네트워크·보안 등의 클라우드 인프라와 위탁 운영 서비스 지원 등 맞춤형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며 스타트업·중소기업의 디지털 혁신을 뒷받침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에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운영하는 이지비즈 사이트에서 신청양식을 다운로드 받아 작성 후 온라인 또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으로 우편·방문 접수하면 된다.


서비스 신청 전에 서비스에 맞는 아키텍처링·상품구성·컨설팅 지원에 대한 상담을 원하는 기업은 SK㈜ C&C 클라우드제트 서포트 포털에 접속해 ‘경기도 클라우드 지원사업 지원 상담 티켓 작성’을 클릭 후 상담을 신청하면 된다.


신청 자격은 사업자등록증상 소재지·기업부설연구소 소재지가 경기도이며, 업력 3년이내의 스타트업 또는 중소기업 확인서 제출이 가능한 중소기업이다. 이제 막 창업한 기업들도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은 상시 가능하며, 매월 말 접수된 신청서를 바탕으로 적정성을 평가하고, 사업자 선정 결과를 통보한다. 국내법령에 저촉되는 불법적인 사업 등은 지원 대상에서 배제된다.


SK㈜ C&C 신현석 플랫폼Operation그룹장은 “SK㈜ C&C 판교 클라우드 데이터 센터는 경기도 중소기업·스타트업들의 디지털 혁신 요람으로 자리 매김할 것”이라며 “이들의 성장을 지원해 더 크고 강력한 디지털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전했다.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647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넥스트펌프
서브광고_삼익정공
서브우측_슬라이드코리아
서브광고_인컴기술
서브우측_다셀
서브광고_지지엠
서브광고_반도하이텍
서브광고_서은에프에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