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7-22 13:28:35
  • 수정 2019-07-22 13:29:08
기사수정

[기계신문] 서울교통공사가 2019년도 신입사원 821명(예비인원 108명 별도)을 공개 채용한다. 지난해 장애인 등 167명의 사회적 약자를 포함해 622명을 채용하면서 양질의 일자리 마련한 데 이어, 올해는 지난해보다 채용 규모를 32% 늘려 199명을 더 뽑는다.


서울메트로와 서울도시철도공사가 통합된 서울교통공사는 서울지하철 1~8호선, 9호선 2·3단계 구간을 운영하는 도시철도 운영기관으로서,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여 지하철 시설물, 인력 구조, 시스템 전반을 관리하고 있는 신뢰 받는 공기업이다.


올해 일반 공채는 11개 분야에서 785명을 채용한다. 직종별 채용 인원은 사무 250명, 승무 173명, 차량 114명, 전기 41명, 정보통신 10명, 신호 43명, 기계 16명, 전자 17명, 궤도·토목 107명, 건축 13명, 영양사 1명이다.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는 별도 전형을 통해 136명 채용한다. 구체적 인원은 장애인 70명, 보훈대상자 30명, 기술·기능계 고졸(졸업예정자 포함) 기능인재 36명이다.


채용 절차는 서류전형, 필기시험, 인성검사, 면접시험 순으로 진행된다. 지원을 원하는 사람은 8월 5일 오전 10시부터 9일 오후 5시까지 서울교통공사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서를 접수하면 된다.


필기시험은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반의 역량 평가로 치러진다. 필기시험 날짜는 8월 24일이며, 필기시험 장소 등 자세한 사항은 8월 16일 서울교통공사 홈페이지에 공지될 예정이다.


서울교통공사는 채용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나이, 성별, 출신지, 출신학교 등 직무와 관련 없는 인적사항 정보를 배제하는 블라인드 방식으로 채용을 진행한다.


아울러 개정된 지방공기업 인사운영기준에 따라 시험위원의 선정기준을 강화하고, 신규 채용된 직원 중 임직원의 친인척에 해당하는 직원의 수를 공사 홈페이지 등에 공개할 예정이다.


김태호 서울교통공사 사장은 “서울교통공사의 미래를 이끌어갈 우수한 역량과 열정을 가진 인재들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전했다.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6582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에버트란
서브우측_한샘디지텍
서브광고_새빛맥스
서브광고_희조산업
서브광고_승리자동기계
서브광고_다솜머신
서브우측_효성엔지니어링
서브우측_태화우레탄
서브광고_한국니들베어링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