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8-09 16:02:26
  • 수정 2019-08-09 16:03:01
기사수정


▲ 올해 7월말까지 1.64GW(잠정치)의 태양광 설비가 신규로 설치되어, 올해 태양광 보급목표(1.63GW)를 넘어섰다.



[기계신문] 산업통상자원부는 올해 7월말까지 1.64GW(잠정치)의 태양광 설비가 신규로 설치되어, 올해 태양광 보급목표(1.63GW)를 넘어섰으며, 이는 지난해 태양광 보급목표(1.42GW) 달성 시기(10월초)와 비교해도 약 2개월 빠르다고 밝혔다.


먼저, 규모별로 보면 1MW이하 중·소형 태양광 설비가 전체 설치량의 92.1%인 1.5GW를 차지함에 따라 지난해(83%)에 비해서도 그 비중이 높아졌으며, 특히 100kW초과 1MW이하 태양광 설비의 비중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크게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 규모별 태양광 설치 현황 (단위 : MW) *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보급사업 및 RPS사업 실적 기준(잠정치)



지역별로는 지난해와 유사하게 ① 전남(0.3GW, 18.3%) ② 전북(0.28GW, 17.0%) ③ 충남(0.23GW, 14.0%) ④ 경북(0.21GW, 12.7%) ⑤ 경남(0.13GW, 8.0%) 등이 태양광 보급을 주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입지별로는 산지의 비중이 전년 대비 0.9%p 낮아진 29.5%를 차지하는 반면 농지는 6.4%p 높아진 33.1%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REC 가중치 축소, 허가가능 경사도 강화 및 일시사용허가제도 도입 등 정부의 산지 태양광 설치요건 강화대책이 효과를 나타내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 지역별 태양광 설치비중 (단위 : %) *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보급사업 및 RPS사업 실적 기준(잠정치)



한편, 국내 태양광 시장은 양적 확대뿐만 아니라 질적 개선도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지난해에는 효율이 18% 이상인 태양광 모듈의 시장 점유율이 약 35%에 불과하였으나, 올해에는 그 비중이 80% 이상으로 크게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지난해 우리 업계가 KS인증을 받은 태양광 모듈 중 효율이 19% 이상인 제품의 비중은 212개 제품 중 41개로 약 19%에 불과하였으나, 올해는 그 비중이 116개 제품 중 80개인 약 69%로 급상승 하는 등 우리 업계가 빠르게 태양광 모듈의 기술혁신을 진행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 형태별 태양광 설치비중 (단위 : %) *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보급사업 및 RPS사업 실적 기준(잠정치)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러한 양적확대에도 불구하고 “재생에너지 부작용 대응방안” 등을 중심으로 향후 태양광이 보다 질서있고 체계적으로 보급·확산될 수 있도록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우선, 9월부터 산업부, 농림축산식품부, 지자체, 에공단이 합동으로 동·식물관련시설에 대해 태양광 편법 운영 적발을 위한 현장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며, 점검과정에서 태양광 편법이용 사례가 적발될 경우, REC 발급을 중단하고, 원상복구 명령 등 엄정한 조치를 실행할 계획이다.


또한, 한국에너지공단 콜센터에서 그동안 접수된 약 80건의 피해관련 문의·상담결과를 중심으로 태양광 사기 여부를 판별하고, 사기의심 사례에 대해서는 추가자료 수집을 거쳐 1차로 8월내에 경찰청에 수사의뢰를 할 예정이다.


신재생에너지협회 관계자는 “올해 태양광 보급목표의 조기달성은 국내 태양광 시장 규모의 확대와 관련 일자리 창출 등을 통해 재생에너지 업계 전반에 걸쳐 활력을 불어 넣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면서 “태양광 모듈의 고효율화 등 지속적인 혁신을 통해 우리 업계가 국내 시장뿐만 아니라 세계 시장에서도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수 있도록 정부가 적극적으로 계속 지원해 달라”고 주문하였다.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6715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에버트란
서브우측_한샘디지텍
서브광고_새빛맥스
서브광고_희조산업
서브광고_승리자동기계
서브광고_다솜머신
서브우측_효성엔지니어링
서브우측_태화우레탄
서브광고_한국니들베어링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