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8-16 16:22:14
  • 수정 2019-08-16 16:22:50
기사수정


▲ 2019년 상반기 공채로 입사한 신입사원들이 수원 KT WIZ파크에서 응원을 하고 있다.



[기계신문] KT가 2019년 하반기 신입사원을 채용한다. KT그룹의 이번 채용은 8개 그룹사가 참여하며 경영·마케팅·기술 분야 등에서 총 540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KT는 전년 하반기 대비 40% 확대된 규모로 신입, 석박사 및 인턴 등을 포함해 420명을 채용한다. 모집 분야는 경영, 마케팅·영업, 네트워크, IT, 기업영업(AM), 연구개발(R&D), 신사업개발, 경제경영연구로 총 8개다. R&D, IT, 신사업개발 등 전문성이 요구되거나 신속한 인력투입이 필요한 분야에 대해서는 수시채용을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또, KT는 올 하반기부터 석·박사 재학생을 대상으로 산학장학생 채용을 새롭게 시행한다. 산학장학생 채용은 우수 잠재역량을 가진 인재에게 재학 기간 장학금을 지원하고, 졸업 후 입사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서, 소정의 장학금과 최신형 휴대폰·통신비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상반기 대학생을 대상으로 운영했던 육성형 인턴십 ‘4차산업 아카데미’도 이번 공개채용을 통해 2기를 모집한다. 연간 150명을 선발하는 4차산업 아카데미는 이번 하반기에 80명을 모집한다. AI 소프트웨어 개발, 5G 인프라 기술, ICT융합컨설팅 분야의 무상교육을 제공하고, KT 인턴십을 체험할 수 있다. 우수 인턴에게는 임원면접 후 신입사원으로 채용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KT는 차별화된 열린 채용방식인 ‘스타오디션’도 지속한다. 스타오디션은 지원자의 스펙을 배제하고, 직무와 연관된 경험과 열정 등을 5분 동안 자유롭게 표현하는 블라인드 채용 전형이며, 해당 전형에서 합격한 지원자에게는 서류전형 면제 혜택이 부여된다. 8월 20일(화)까지 채용 사이트를 통해 신청 받아, 31일(토) KT 광화문 사옥에서 오디션을 진행한다.


한편, KT는 하반기부터 채용절차의 객관성을 높이기 위해 지원자의 서류 검토에 AI 시스템을 도입할 방침이다. AI 시스템은 자기소개서를 분석해 지원자의 직무와 인성 부합도 등을 평가하고, 표절 여부 등을 검수한다.


KT 경영관리부문장 신현옥 전무는 “5G와 4차산업 시대를 주도할 열정 있는 인재들의 지원을 기다린다”면서 “KT는 국민기업으로서 청년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기공채는 9월 2일부터 16일까지 서류 접수를 진행한다. 지원자는 서류전형과 인적성검사 및 면접전형, 채용건강검진을 거치게 된다. 최종합격자는 12월에 발표하고, 내년 1월 최종 임용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KT 채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674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에버트란
서브우측_한샘디지텍
서브광고_새빛맥스
서브광고_희조산업
서브광고_승리자동기계
서브광고_다솜머신
서브우측_효성엔지니어링
서브우측_태화우레탄
서브광고_한국니들베어링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