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8-26 12:17:42
기사수정


▲ 산업자동화 계기·솔루션 전문 기업 엔드레스하우저가 위생 및 살균 공정에 최적화된 pH 측정용 센서인 ‘Memosens CPS77D’를 출시했다.



[기계신문] 산업자동화 계기·솔루션 전문 기업 엔드레스하우저가 위생 및 살균 공정에 최적화된 pH 측정용 센서인 ‘Memosens CPS77D’를 출시했다.


Memosens CPS77D는 식품 및 생명과학 산업에서 사용되는 일반적인 위생 관련 인증을 비롯하여 TSE/BSE 미감염 증명이 완료된 제품으로, 최소 25번의 CIP 주기를 보장하여 기존 ISFET 센서에 비해 안정성이 크게 향상되었을 뿐 아니라, 최대 135°C에서의 고압증기 멸균 후에도 안정적이고 재현 가능한 측정값을 제공한다.


특히 일반적인 발효조 어플리케이션 외에도 크로마토그래피와 같은 다운스트림 공정에서도 사용 가능하며, 어느 각도에서나 설치할 수 있어 플랜트 가동성을 향상시키는 데 유리하다.


Memosens CPS77D는 이전 모델에 비해 칩 표면 면적을 키운 디자인으로 보다 간편한 세척이 가능하여 까다로운 위생 애플리케이션에도 활용 가능하며, 오염방지 겔(gel)로 채워진 레퍼런스와 미세 다공성(microporous) 세라믹 다이어프램으로 가장 뛰어난 박테리아 차단 기능을 제공한다.


엔드레스하우저 관계자는 “현재 식품 및 생명과학 산업에서는 유리 재질로 제작된 pH센서가 가장 광범위하게 사용되고 있는데, 유리 재질의 경우 파손 시 활성 원료를 오염시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발효조 배치(batch)를 모두 폐기해야 할 가능성이 상당히 높아 대안 소재에 대한 니즈가 지속적으로 요구되어 왔다”며 “이에 당사에서는 파손 방지 PEEK 샤프트를 갖추고 있어 유리 파손으로 인한 생산물 오염을 방지할 수 있는 비유리 pH센서 Memosens CPS77D0을 출시하여 적극적으로 시장 점유율 확장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680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슬라이드코리아
서브우측_넥스트펌프
서브광고_삼익정공
서브광고_인컴기술
서브우측_다셀
서브광고_지지엠
서브광고_반도하이텍
서브광고_서은에프에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