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9-02 14:00:09
기사수정


▲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은 9월 3일(화) ‘비점오염 저감시설 성능검사센터’ 개소식을 인천광역시 서구 환경산업연구단지 내에서 가질 예정이다.



[기계신문]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은 9월 3일(화) ‘비점오염 저감시설 성능검사센터’ 개소식을 인천 서구 환경산업연구단지 내에서 가질 예정이다.


비점오염 저감시설이란 비점오염원으로부터 배출되는 수질오염물질을 제거하거나 감소시키는 수질오염방지시설 중 하나로 저류 및 인공습지 등 자연형, 여과형 및 와류형 등 장치형 등의 시설이 있다.


이번 성능검사센터는 내년 10월부터 시행될 예정인 비점오염 저감시설 성능검사제도의 운영을 위해 각종 비점오염 저감시설의 성능검사를 담당하며 한국환경공단이 환경부의 위탁을 받아 운영한다.


성능검사센터는 사무동과 실험동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실험동 내부에는 장치형 시설을 실험하는 장소가 4곳이 있다. 실험동 외부에는 저영향개발 기법을 모니터링할 수 있는 정원이 있다. 저영향개발기법이란 개발사업 등으로 인하여 불투수층에서 발생하는 강우유출수를 최소화하여 자연 상태의 물순환 회복에 기여할 수 있는 기법이다.


성능검사센터는 총 사업비 93억 원을 투입하여 2016년 6월부터 2018년 12월까지 설계 및 시설 공사를 끝냈다.



▲ 비점오염 저감시설 성능검사센터 조감도



비점오염 저감시설 성능검사제도는 비점오염 저감시설의 성능을 검증하고 기술발전을 촉진하기 위해 도입됐다.


그간 여러 종류의 비점오염저감 기술이 개발·보급되고 있으나 다양한 현장에서 적용되었을 때 계획된 시설효율을 항상 담보할 수 없다는 문제점이 대두되었다. 또 고효율 시설이라도 객관적이고 공정하게 성능을 검증할 곳이 없어 업계의 기술개발 요인을 낮춘다는 지적도 제기됐다.


비점오염 저감시설 성능검사 제도가 시행되면 저감시설의 제조·수입자는 저감시설 설치의무 사업자에게 시설을 공급하기 전에 한국환경공단으로부터 성능검사 판정을 받아야 한다. 사업자는 사업장 부지에 적합하고 높은 효율을 갖춘 저감시설을 폭넓게 선택할 수 있다.


박미자 환경부 물환경정책국장은 “이번 성능검사센터가 비점오염 저감시설 성능검사제도의 조속한 정착을 이끌고 효율성 높은 저감시설 보급 확대의 중심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 비점오염저감시설 제조·수입자가 성능검사 신청 시 한국환경공단에서 성능시험 등의 검사를 수행하여 판정서 발급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684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기람
서브우측_경인엔지니어링
서브광고_포인트텍
서브광고_원테크
서브우측_미래정공
서브우측_원신엠앤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