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10-17 14:02:17
  • 수정 2019-10-17 14:02:52
기사수정


▲ 한전KPS 김범년 사장(사진 왼쪽에서 일곱 번째)과 마이스터고 교장 협의회 안규완 부회장(사진 오른쪽에서 여섯 번째))이 협약서에 서명 후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기계신문] 발전설비정비 전문 회사 한전KPS는 16일(수) 광주전남혁신도시에 위치한 본사 혁신홀에서 김범년 사장을 비롯, 마이스터고교장협의회 안규완 부회장과 한국원자력마이스터고 이유경 교장, 충북에너지고 고광욱 교장 등 마이스터고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한전KPS-패러데이 스쿨 공동운영’에 관한 협약을 체결하고 기술명장 육성 프로그램을 본격 가동했다.


‘패러데이 스쿨’은 한전KPS의 보유역량을 활용해 마이스터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현장 기술교육을 지원하는 교육 프로그램으로, 학교 교육과정에서 실습교육의 한계성을 극복하고 마이스터고 학생들의 현장 적응력을 배양함으로써 기술명장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체결한 협약은 마이스터고 대상 ▶발전정비분야 현장기술교육 시행 ▶발전정비분야 교사직무연수과정 운영 ▶불용 발전설비 실습기자재 지원 ▶우수·취약계층 학생 학업장려금 지원 등을 주요 골자로 하고 있으며, 차세대 기술명장 1,000명 육성을 목표로 지속적인 사업운영을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협약 체결에 앞서 한전KPS 김범년 사장은 “국가 산업발전의 토대이자 버팀목이 될 마이스터고 학생들에게 있어 다양한 현장실습 경험은 이론교육 못지 않게 중요하다”며 “한전KPS는 이번 협약을 통해 회사가 보유한 우수한 실습 장비와 교육 시설, 그리고 기술인력을 활용해 마이스터고 학생들이 기술명장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또, 마이스터고교장협의회 안규완 부회장은 “한전KPS가 보유하고 있는 터빈, 펌프 등 다양한 현장실습 장비가 학생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를 통해 많은 마이스터고 학생들을 세계적인 기술인력으로 성장시킬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한전KPS는 지난 9월 2일부터 6일까지 25개 학교 48명 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된 제1기 「KPS-패러데이 스쿨」을 통해 기계·전기분야 발전설비정비 이론·실습, 기술명장과의 만남, 군산복합화력발전소 및 종합기술원 현장학습을 시행한 바 있으며, 10월 14일부터 18일까지 36명 학생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 중이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714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우측_한국근강도량형
서브광고_한일
서브우측_비젼와이드코리아
서브우측_디벨컴퍼니
서브광고_알이디
서브광고_호진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