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11-13 08:46:33
기사수정


▲ 외자유치를 위해 벨기에를 방문 중인 양승조 충남지사가 12일(현지시각) 브뤼셀 유미코아에서 에그버르트 록스 유미코아 그룹 부사장과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기계신문] 충청남도는 외자유치를 위해 벨기에를 방문 중인 양승조 지사가 12일(현지시각) 브뤼셀 유미코아에서 에그버르트 록스 유미코아 그룹 부사장과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유미코아는 벨기에 브뤼셀에 본사를 둔 화학소재 기업으로 양극재 분야 글로벌 선두 업체 중 하나다. 이번 MOU에 따르면 유미코아는 개별형외국인투자지역으로 지정된 천안3산업단지 내 유미코아 공장에 5년 동안 1억 달러를 투자해 생산 설비를 증설한다.


세계 14개국 이상에 진출한 유미코아는 종업원 수가 1만 700명에 달하며, 지난해 매출액은 4조 3000억 원을 기록했다. 유미코아의 이번 투자 약속은 최근 세계적으로 전기차와 수소차 등 친환경 자동차 시장이 급성장하면서 이차전지 수요가 증가함에 따른 것이다.


충남도는 유미코아의 투자가 계획대로 진행될 경우, 앞으로 5년 동안 도내에서 ▶매출액 20억 달러 ▶수출효과 4억 달러 ▶수입대체효과 16억 달러 ▶생산유발효과 8천억 원 ▶부가가치유발효과 2천억 원 등의 경제적 효과를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서 양승조 충남지사는 “유미코아의 추가 투자가 관련 기업들의 연쇄 투자를 촉진해 지역경제 발전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유미코아가 성공적으로 투자를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외자유치를 위해 벨기에를 방문 중인 양승조 충남지사가 12일(현지시각) 브뤼셀 유미코아에서 에그버르트 록스 유미코아 그룹 부사장과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한편, 양 지사는 앞선 지난 11일 네덜란드 베르헌 옵 좀에서 글로벌 바이오식품 및 사료 첨가제 업체인 프로틱스사와 1500만 달러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투자협약 이후 양 지사는 네덜란드 질란트에 위치한 워터던 습지공원을 방문, 충남도가 중점 추진 중인 부남호 역간척 추진 방안을 모색했다.


워터던 습지공원은 수백 년 전 쌓은 제방 일부를 헐어 간척농지를 염습지와 갯벌로 복원한 곳으로서, 이 습지공원은 특히 카페와 상점, 400여개 숙박시설이 들어서 생태관광지로 각광을 받고 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730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선도정밀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옥수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