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11-15 10:45:23
기사수정


▲ 넥센타이어가 차량 연비 향상을 위한 에어로다이나믹(Aerodynamic)을 저감시키는 기술을 개발했다.



[기계신문] 넥센타이어가 차량 연비 향상을 위한 에어로다이나믹(Aerodynamic)을 저감시키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는 타이어 제작 전 사전 성능 검토를 위하여 CFD(Computational Fluid Dynamics,전산유체역학)를 이용한 성능예측기법이다.


넥센타이어는 에어로다이나믹 저감 예측 설계기술 연구를 위해 글로벌 3D 익스피리언스 기업인 ‘다쏘시스템’과의 공동연구를 진행해 왔다.


에어로다이나믹(공력)은 공기역학의 의미로 공기속에서 운동하는 모든 물체는 공기의 흐름에 의해 저항을 받게 된다. 이는 차량의 연비에 영향을 끼쳐 완성차 업체 및 타이어 제조 업체는 회전 저항뿐 아니라 에어로다이나믹을 저감하기 위한 연구를 지속적으로 해오고 있다.



▲ 타이어 주위의 공기 흐름을 나타내는 결과 이미지. 타이어 주위의 공기 흐름의 형태에 따라 타이어 공력 성능의 좋고 나쁨을 판단할 수 있다.



넥센타이어는 이 기술을 활용하여 사이드월(타이어 옆면) 레터링(문자 각인)의 돌기부분을 음각으로 공기 저항을 최소화한 타이어 외곽형상을 제품에 적용해, 타사 타이어 대비 4~6 count(항력계수, 물체가 유체에서 받는 항력을 나타내는 계수) 개선된 수치를 보였고, 이는 차량에서 약 0.5% 연비 개선 효과가 있다.


넥센타이어 관계자는 “이번 연구를 기반으로 연비 향상 기술뿐만 아니라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 맞춰 다양한 형태의 공동 연구개발(R&D) 노력을 통해 개방형 혁신 산업을 지속적으로 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넥센타이어는 지난해 유럽 및 미국 R&D 센터를 신축·확장한 데 이어 지난 4월 서울 마곡지구에 넥센중앙연구소를 오픈하는 등 글로벌 역량 강화를 위한 지속적 R&D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7322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대암정밀
서브우측_기람
서브우측_전일유압
서브광고_포인트텍
서브광고_원테크
서브우측_미래정공
서브우측_원신엠앤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