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12-31 11:26:31
기사수정


▲ 한국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좌측 5번째)과 전북대학교 김동원 총장(좌측 6번째)이 신재생에너지사업 공동추진 업무협약 이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기계신문] 한국서부발전은 30일(월) 전라북도, 전주지역의 신재생에너지 사업 육성으로 산업경쟁력을 확보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전북대학교와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 공동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전북대는 신재생에너지 관련 R&D과제를 발굴하고 지자체 및 지역사회와의 협력을, 서부발전은 전북대가 발굴한 R&D과제의 수행을 지원하고 관련 인허가를 취득한 후 발전소를 건설 및 운영하는 업무를 담당하게 됐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은 “전북대와의 협력모델 구축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등 사회적 가치 구현에 앞장서는 것은 물론, 신재생에너지 사업개발 및 R&D 과제 발굴 등 전북대가 신재생에너지 분야에서 가시적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북대 김동원 총장은 “전북대는 전북지역의 기반이자 지역 거점대학인 국립대학교로서, 지자체 및 유관기관, 산업 전문가들과 함께 전북지역의 신재생에너지 산업의 발전을 선도하기 위해 한국서부발전과 적극 협력하여 전북지역의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학본부 내 2~5MW 규모의 건물형 태양광 및 유휴부지 연료전지 사업개발 등 전북지역에 신재생에너지 사업이 성공적으로 개발·확산될 수 있도록 보다 적극적인 협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7595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선도정밀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