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1-10 14:34:11
기사수정

[기계신문] 인천광역시는 산업단지가 많은 인천지역의 특성을 고려해 산업체를 에너지 소비시설에서 에너지 생산시설로 전환하고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를 통한 산업체 에너지 이용효율을 극대화하기 위해 ‘스마트에너지팩토리 융자지원’을 운영한다.


‘스마트에너지팩토리 융자지원’이란 에너지를 제2의 제품으로 생산‧판매하는 ‘인천형 재생에너지 사업브랜드’로 환경 훼손과 주위 피해우려가 없는 사업이다. 그동안 인천시는 태양광 발전사업 관련 전문기업 간담회 및 기술교류회 등을 통해 사업을 구체화해 왔다.



▲ 태양광발전 설치 전후 전경(2019년 설치완료 업체)



인천지역 내 산업체를 대상으로 사업비 15억 원으로 태양광발전설비(300 ㎾이하) 설치비용의 최대 70% 범위 내에서 고정금리 1.8%의 저금리로 융자해주어 발전사업 및 자가소비형 설치사업의 경제성을 크게 개선하여 업체들의 자금 부담을 줄이는 사업으로, 2019년에는 20개 민간발전사업자에게 시설용량 2,354 ㎾를 융자 추천하는 성과를 올렸다.


또한, 2020년 스마트에너지팩토리 사업은 태양광발전시설을 이용하여 판매하는 사업자뿐 아니라, 자가 사용을 위한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하는 자를 포함하여 융자 신청대상을 확대했다.


인천시는 1월 10일부터 인천시청 홈페이지에 공고하고, 융자지원 사업 첨여 희망자는 발전사업 허가취득 및 공사계획신고를 완료한 후 시 에너지정책과에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평가를 통과하면 인천시금고인 신한은행에 융자 추천된다.


인천시 박철현 에너지정책과장은 “스마트에너지팩토리 융자지원을 통해 태양광발전사업의 초기투자비용을 마련에 부담을 갖는 산업체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휴먼터치
서브우측_기람
서브우측_미래정공
서브광고_원테크
서브우측_대암정밀
서브우측_전일유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