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2-17 17:20:14
기사수정


▲ 러시아 석유가스 전시회 ‘네프테가즈(NEFTEGAZ) 2020’이 오는 4월 13일(월)부터 16일(목)까지 4일간 모스크바 엑스포센터에서 개최된다.



[기계신문] 러시아 석유가스 전시회 ‘네프테가즈(NEFTEGAZ) 2020’이 오는 4월 13일(월)부터 16일(목)까지 4일간 모스크바 엑스포센터에서 개최된다.


네프테가즈는 전자장비, 조명 엔지니어링, 빌딩 자동화 등을 다루는 ‘일렉트로(Electro)’ 국제 전시회와 함께 ‘러시아오일가스포럼(NOGF)’이 동시 개최되어 러시아의 관련 기업들이 한 자리에 모일 수 있는 이상적인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 네프테가즈는 573개사가 참가하고 22,800명이 방문하는 등 성황리에 개최되면서 러시아 오일가스 산업을 대표하는 전시회임을 다시 한 번 보여줬다. 35,285㎡의 규모로 개최된 네프테가즈 2019는 러시아 전역에서 찾아온 방문객을 대상으로 시추 설비, 탐사 기계, 운반/저장 장치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 네프테가즈는 전자장비, 조명 엔지니어링, 빌딩 자동화 등을 다루는 ‘일렉트로(Electro)’ 국제 전시회와 함께 ‘러시아오일가스포럼(NOGF)’이 동시 개최된다.



네프테가즈가 에너지 대국인 러시아에서 개최되는 것은 한국 관련 기업에도 시사하는 바가 크다. 러시아는 석유가스 산업이 GDP의 9%, 전체 산업생산량의 39%, 수출의 42%를 차지하는 에너지 대국이다.


특히 러시아는 석유가스 매장량이 세계 1위지만 관련 기계, 플랜트 분야의 60% 이상은 수입에 의존하고 있어 주요 수출시장으로 분류된다. 따라서 러시아 석유가스 시장에 진출을 희망하는 기업들에게 네프테가즈는 중요한 비즈니스 플랫폼 역할을 하고 있다.


실제로 네프테가즈에 참가했던 해외 참가사들은 전시회를 찾은 방문객들의 전문성을 높게 평가했다. 많은 기업들이 방문객들과 생산적인 대화를 넘어 실제 계약까지 성사하는 경우가 많았다.



▲ 러시아 석유가스 시장에 진출을 희망하는 기업들에게 네프테가즈는 중요한 비즈니스 플랫폼 역할을 하고 있다.



2019년에 참가한 독일 바우어콤프레소렌의 이리나 리야크모넨(Irina Ryakhmonen)은 “네프테가즈는 회사 이미지를 높이고 바이어 미팅에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2020년에도 참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현재 한국에서는 현재 금속 부품 분야의 일부 업체가 참가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독일기계공업협회(VDMA)에서도 독일 공동관을 운영할 예정이다.


VDMA의 모니카 홀라허(Monika Hollacher) 컨설턴트는 “네프테가즈와 일렉트로 및 러시아오일가스포럼은 독일 기업들이 러시아 석유가스 산업의 발전을 위한 기술 파트너로 포지셔닝하는 데 있어서 중요한 기회를 제공한다”고 언급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7877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도시바
서브우측_현대일렉트릭
서브광고_한일
서브광고_알이디
서브광고_호진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서브우측_경인엔지니어링
서브우측_대하기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