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2-20 14:04:33
기사수정


▲ 한국동서발전㈜, 우림기계㈜, 유니슨, 창원문성대학교, 중원대학교가 19일(수) ‘4㎿급 이상 대형 풍력발전기 방향 및 날개 조절용 기어시스템 국산화 개발 착수회의’를 개최하고, 중소기업 기술자립 지원에 나섰다.



[기계신문] 한국동서발전㈜, 우림기계㈜, 유니슨, 창원문성대학교, 중원대학교가 19일(수) ‘4㎿급 이상 대형 풍력발전기 방향 및 날개 조절용 기어시스템 국산화 개발 착수회의’를 개최하고, 중소기업 기술자립 지원에 나섰다.


현재 국내 대형 풍력발전기에는 대부분 유럽, 미국 등 외산 기어박스가 장착되어 있어 고장 발생시 장기간 멈춰 있거나 많은 비용을 들여 외국 전문가들의 지원을 받고 있다.


한국동서발전은 지난해 8월 재생에너지 발전설비 부품 국산화를 중점 추진하기 위해 두산중공업, 유니슨, 신성이엔지 등 풍력 및 태양광 발전 제작사와 함께 기술개발 현황을 공유하고 국산화 가능 품목 등을 협의했다.


이번 산·학·연 연구개발 프로젝트를 통해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중소기업과 관련 전문지식을 보유한 대학이 협력하고, 풍력발전기 전문 제작사인 유니슨이 설계 데이터 및 실증 장소를 제공하여 대형 풍력발전기에 장착할 기어박스를 개발할 예정이다.


풍력발전기용 기어박스 국산화에 성공할 경우, 부품 교체 및 유지비용을 절감하고 고장 발생 시 즉각 조치가 가능하여 재생에너지 보급 확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품 개발 후 1년간 유니슨의 4.2MW 풍력발전기 실증 테스트를 거쳐 국제인증을 획득하고 바로 제작사에 납품될 예정이며 수출까지 추진할 계획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동서발전은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기업, 대학 등과 함께 산·학·연 협의체를 구성하여 혁신적 신기술 개발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정부의 소재·부품·장비 국산화 정책에 적극 부응함으로써 국내 경제의 뿌리인 중소기업의 기술경쟁력을 높이고 일자리 창출에도 적극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7899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서브우측_선도정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