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2-28 15:41:59
기사수정


▲ 3월 12일 종료되는 전북 김제 지평선일반산단과 정읍첨단과학일반산단이 지방중소기업 특별지원지역에 재지정돼 향후 5년간 중소기업 특별지원 혜택을 계속 누릴 수 있게 되었다.



[기계신문] 전북도는 3월 12일 종료되는 김제 지평선일반산단, 정읍 첨단과학일반산단이 지방중소기업 특별지원지역에 재지정돼 향후 5년간 중소기업 특별지원 혜택을 계속 누릴 수 있게 되었다고 28일 밝혔다.


지방중소기업 특별지원지역은 집적현황 및 산업생산실적이 저조한 산업단지를 대상으로 기업유치에 대한 의지가 높은 지자체의 산단을 지정하고, 판로‧세제‧자금 등을 특례 지원해 기업유치 촉진과 산업단지 활성화를 도모하는 제도이다.


중소기업벤처부에서 지정하는 특별지원지역에 입주한 중소기업은 직접 생산한 물품을 제한경쟁입찰 및 수의계약으로 공공입찰에 참여할 수 있는 판로지원과 법인세 또는 소득세, 개인지방소득세 등 세제지원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정책자금 융자한도 등 자금지원과 병역지정업체 지정, 기술개발(R&D) 사업 등 대해서도 가점 우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현재 김제 지평선일반산단 82개소, 정읍 첨담과학산단 20개소 업체들이 입주해 있으며, 앞으로 특별지원지역 지정 혜택과 병행한 산업단지 분양조건 완화 지원 등을 통해 신규 기업 유치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북도 나석훈 일자리경제본부장은 “이번 특별지원지역 재지정으로 코로나19 확산 등 경제 악재에 시름하는 산업단지 입주업체에게 조금이라도 힘을 보탤 수 있어 의미있는 성과”라며 “앞으로 특별지원지역 재지정으로 인한 혜택을 활용하여 도와 시‧군이 협력해 기업유치를 확대하는 한편, 산업단지 경쟁력 강화를 위해 산단환경개선 정부 공모사업에도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7945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도시바
서브우측_현대일렉트릭
서브광고_한일
서브광고_알이디
서브광고_호진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서브우측_경인엔지니어링
서브우측_대하기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