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3-05 10:09:49
기사수정


▲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외국의 한국발 입국제한 조치 등으로 위축된 수출기업의 마케팅을 지원하기 위해 ▶화상상담회 지원 확대 ▶온라인 전시관 신설 ▶긴급 해외 현지 마케팅 대행을 집중 지원한다.



[기계신문] 산업통상자원부가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외국의 한국발 입국제한 조치 등으로 위축된 수출기업의 마케팅을 지원하기 위해 ▶화상상담회 지원 확대 ▶온라인 전시관 신설 ▶긴급 해외 현지 마케팅 대행을 집중 지원하기로 했다.


우선, 국내기업들이 해외출장 없이도 신규 바이어를 발굴하고 기존 바이어를 관리할 수 있도록 화상상담회 기능을 보다 확대해 지원을 강화한다.


이를 위해 KOTRA 지방지원단 및 해외 중점무역관에 화상상담 소프트웨어를 16개에서 50개로 대폭 확대하는 한편, 화상상담 전용부스도 확대를 추진해 지역 중소기업들이 보다 쉽게 많은 해외바이어와 화상상담을 진행하도록 할 계획이다.



▲ 화상상담회 기능 확대 운영 계획 * 중국 우한시 소재 해외바이어 A사는 중국 우한무역관에서 국내기업 11개사와 통역 지원하에 화상상담회를 실시 예정(3.12일)



화상상담을 희망하는 국내기업은 KOTRA 본부 및 13개 지방지원단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KOTRA 무역관에서 신청기업별 현지 시장성 평가를 토대로 적합한 바이어를 발굴하여 1:1 화상상담을 주선한다.


1:1 화상상담은 코트라의 사이버무역상담실과 지방지원단 사무실뿐만 아니라 기업의 사무실·자택에서도 이용이 가능하며 통역지원까지 무료로 지원 받을 수 있다.


화상상담 소프트웨어를 통해 PPT, 동영상 등을 같이 보면서 상담을 진행하며, 통역원이 코트라 국내 상담장 또는 현지 무역관 또는 3자 영상통화로 참여한다.



▲ 화상상담 주요 유형


▲ 화상상담회 진행 절차



산업통상자원부와 코트라는 올해 초부터 화상상담회를 중점 지원하여 3월 4일까지 중화권(22개 무역관)을 중심으로 총 152건의 화상상담회을 개최하였으며, 이 중 11건 약 1,827만 달러 상당의 계약을 성사시켰다. 올해 중 해외바이어 800개사와 2,000회 이상 화상상담을 추진할 예정이다.


화상상담회의 주요 성과 사례를 보면, 자동차부품 기업 J사는 중국계 SUV 전기차 대상 2020년 중 160억 원(완성차 4,600대용), 2021년 340억 원 규모 사이드미러 신규 공급을 확정했으며(2.28일), 농기계 제조업체 G사는 B사(모로코)와 2019년 국제종자박람회 때 미팅 후 후속조치에 어려움을 겪던 중 화상상담으로 45만 달러(20대) 수출을 확정지었다(2.20일).


이와 함께 코로나19 발생으로 최근 취소된 국내외 각종 전시회 및 유망품목 마케팅을 온라인상에 구현하기 위해 Buy KOREA에 ‘온라인 전시관’ 신설을 추진한다.


먼저,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를 시작으로 최근 취소된 국내전시회 8건, 해외전시회 11건에 대해 온라인 전시관을 우선 구축한다.


취소된 국내외 전시회로는 서울국제스포츠레저산업전(2월, 코엑스), 대전건축박람회(2월, 대전컨벤션센터), 베이징 스포츠의류용품 전시회(2월), 시카고 가정용품전(3월) 등이 있다.


또한, 소비재, 의료바이오 등 유망품목별 온라인 전시관을 추가 개설하고, 전 세계 무역관을 통해 유력 바이어를 초청하여 제품을 홍보하는 한편, 관심이 높은 바이어는 국내기업과 온라인 화상상담을 추진해 수출계약 성사를 지원할 계획이다.



▲ 온라인 전시관 추진 단계



아울러 한국인 입국 제한 조치 등으로 인해 해외 현지 마케팅에 어려움을 겪는 국내기업을 위해, 해외무역관이 거래선관리, 인허가 취득 등 기업이 필요로 하는 긴급 해외마케팅 대행을 지원한다.


먼저 입국금지 조치국(현 38개국)의 무역관을 우선 지원대상 무역관으로 지정(14개국 19개 무역관 지정)하여 기업이 신청할 경우 즉각 지원하며, 입국절차 강화국(현 54개국)에 대해서도 향후 서비스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현지 무역관의 마케팅 전담인력 외 기타인력을 긴급 투입해 현지 대면 업무 수행에 어려움을 겪는 국내기업을 최대한 지원하며, 기존 마케팅 대행 사업 대비 가입 소요기간을 1달 이상에서 즉시 가입할 수 있도록 하고, 참가비와 서비스 기간도 75만원과 3개월로 기존 사업의 1/4로 요건을 완화하여 국내기업의 부담을 낮추고 시급한 상황에 유동적으로 대응토록 하였다.



▲ 현지 마케팅 대행 확대 내용



긴급 마케팅 대행을 지원받고자 하는 국내기업은 KOTRA 본부 유망기업팀에 언제든지 신청 가능하며, KOTRA에서 신속히 기업과 협약을 체결하고 기업별 담당직원을 신속히 배정해 해외 현지대행 업무를 개시할 예정이다.



▲ 해외 현지 마케팅 대행 지원 진행 절차



산업통상자원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애로를 겪고 있는 국내기업이 해외마케팅 지원 업무를 적극 활용하여 해외마케팅 관련 어려움을 해소해 줄 것”을 당부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797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한샘디지텍
서브광고_새빛맥스
서브광고_희조산업
서브광고_승리자동기계
서브광고_다솜머신
서브우측_효성엔지니어링
서브우측_명신방진산업
서브광고_성원정공
서브광고_한국니들베어링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