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3-12 13:15:03
기사수정


▲ 충남테크노파크가 경기침체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충남지역 자동차 부품기업들의 기술역량 강화 및 수출 촉진을 위해 팔을 걷어 올렸다.


 
[기계신문] 충남테크노파크(이하 충남TP)가 지역 내 자동차 핵심 부품을 제조·생산하는 중소기업들의 경쟁력 확보를 위한 기술역량 강화에 나섰다.


이를 위해 충남TP는 지난해 12월 예산 자동차센터 내 연면적 2,968㎡ 규모의 수소연료전지차(FCEV) 부품시험평가센터 준공식을 갖고,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


총사업비 266억 원이 투입된 부품시험평가센터에는 수소전기차 소재·부품을 연구하는 수소차 연구 공간이 마련돼 있으며, 오는 2021년까지 수소차 부품의 성능을 평가하는 15종의 시험평가 연구 장비가 구축될 예정이다.


충남TP는 자동차 부품기업들의 수출촉진 활성화 및 신시장 개척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이를 위해 지난해 6월 수출전문기관인 ㈜나이스디앤비와 업무협약을 체결, 오는 2023년 12월까지 ‘충남 자동차 융합부품 세계화 지원사업’을 통해 매년 10억 원씩 전 주기적 수출지원 서비스를 지원할 방침이다.


실제로 충남TP로부터 이 사업을 지원 받은 ㈜엘엠에스는 세계적인 자동차 휠 제조사와 기술제휴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등 향후 5년간 연간 40억 원 규모의 자동차 부품을 공급하기로 했다.


카호코리아㈜는 충남TP로부터 수출상담 지원 등을 받아 인도네시아 현지 자동차 부품기업으로부터 샘플 수출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 기업은 현재 인도네시아 현지 기업에 대량 수출을 앞두고 있다.


충남TP 이응기 원장은 “충남 자동차 융합부품 세계화 지원사업을 통해 지난해 7개월 동안 50개 자동차 부품기업의 수출액 151억 원을 달성했다”며 “앞으로도 수출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동차 부품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및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8019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광고_대성철망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서브우측_선도정밀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