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3-13 17:14:01
기사수정

[기계신문] (유)삼각에프엠씨가 전북 익산시 왕궁면에 위치한 국가식품클러스터산업단지 30,044㎡ 부지에 300억 원을 투자하고 향후 120여명의 근로자를 고용할 예정이다.


(유)삼각에프엠씨는 알로에, 과즙, 탄산, 커피 등의 음료를 생산하는 식음료 제조 전문기업으로 해외 40여 개국에 수출해 연간 400억 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는 글로벌 식품기업이다.



▲ (유)삼각에프엠씨는 익산시, 전라북도 등과 지난해 12월 27일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삼각에프엠씨는 올해 안에 캔, PET, 파우치 등의 음료 생산 설비를 갖춘 신규 공장을 준공하여 가동할 계획으로, 향후 전북지역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라북도 강해원 농식품산업과장은 “코로나19 등 국내외 어려운 경제 상황에도 불구하고 국가식품클러스터에 입주를 결정해준 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음료산업은 식품산업의 커다란 축인 만큼 국가식품클러스터에 성공적으로 정착하여 세계적인 음료기업으로 성장해나갈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8029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도시바
서브우측_현대일렉트릭
서브광고_한일
서브광고_알이디
서브광고_호진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서브우측_경인엔지니어링
서브우측_대하기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