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3-27 17:07:53
기사수정


▲ 친환경 첨단 생분해 플라스틱 제품 제조기업 ㈜BGF에코바이오와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7일 송도 G타워에서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기계신문] 친환경 첨단 생분해 플라스틱 제품 제조기업 ㈜BGF에코바이오와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7일 송도 G타워에서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원재 인천경제청장과 홍정혁 BGF에코바이오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이날 상호협력 협약의 주요 내용으로는 ▶IFEZ 청라국제도시 내 BGF에코바이오의 제품 개발 및 제조시설 투자를 위한 긴밀한 협력 관계 구축 ▶청라 인천하이테크파크(IHP) 도시첨단산업단지 내 산업 고도화를 위한 다각적인 협력 ▶BGF에코바이오의 지역인재 채용분야 협력 등이 있다.


이와 관련해 BGF에코바이오는 청라국제도시에 위치한 인천하이테크(IHP) 내 부지 15,623㎡ 규모에 약 493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친환경 첨단 제품 개발 및 제조시설을 건립한다. 올해 8월 착공해 2021년 3월 준공 및 입주할 계획이다.



▲ BGF에코바이오 신축 청라 공장 위치도



BGF그룹 계열사인 BGF에코바이오는 지난해 6월 설립된 신설법인으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생분해 플라스틱 소재(PLA) 발포 핵심 기술을 보유, 석유계 플라스틱을 대체하는 친환경 소재 전환에 앞장서고 있다.


PLA(Poly Lactic Acid)는 사탕수수와 옥수수 등 자연에서 추출한 원료인 친환경 수지로, 발포 PLA는 거품화를 통해 원료의 부피를 증가시키는 제조 방식을 통해 소량의 원료로 생산할 수 있는 부피가 크기 때문에, 가격 경쟁력이 높을 뿐 아니라 일반 플라스틱 대비 가볍고 보온성이 뛰어나다는 장점이 있다.


친환경 산업을 선도하는 BGF에코바이오는 ‘2019 대한민국로하스 365어워즈’에서 환경부장관상인 친환경기술대상(지속가능부문)을 수상하기도 했다.


그린포스트코리아와 사단법인 에코유스가 주관하고 환경부와 보건복지부가 후원하는 ‘대한민국로하스 365어워즈’는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친환경 사회 만들기에 이바지하는 기업·단체·공공기관에 수여하는 상이다.


이원재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은 “지속가능한 발전에 기여하는 친환경 첨단 중견기업을 청라 IHP 도시첨단산업단지에 유치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BGF에코바이오가 청라에 안정적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모든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 mtnews.net/news/view.php?idx= 810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광고_대성철망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서브우측_선도정밀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