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4-03 14:34:00
기사수정


▲ 울산광역시가 소규모 사업장의 대기오염 방지시설 설치비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기계신문] 울산광역시가 소규모 사업장의 대기오염 방지시설 설치비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지역내 소규모 영세사업장을 대상으로 노후 방지시설의 개선을 유도하고 사업장의 미세먼지 배출량 저감과 중소기업의 부담 완화를 위해 마련됐다.


지원 대상은 중소기업기본법에 따른 중소기업 중 대기 1종~5종 배출사업장으로, 울산시는 서류 검토와 현장 조사, 심사위원회의 승인을 거쳐 10년 이상의 노후 방지시설과 주거지 등 인근에 위치한 민원 유발 사업장 등에 대해서 우선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 내용은 사업장의 노후 방지시설 교체에 입자상물질·가스상물질은 최대 2억 7,000만 원 한도 내에서 방지시설의 종류별·용량별로 차등 지원하게 된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방지시설 설치비의 90%를 보조금으로 지원받고, 나머지 10%는 배출업소가 자부담하게 된다. 단, 방지시설을 3년 이내에 설치했거나 5년 이내에 국가예산을 지원받은 시설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지원 사업 희망업체는 울산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을 통해 사업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 후 관련 서류를 4월 30일까지 울산시 환경보전과로 우편 또는 방문 접수하면 된다. 사업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울산시 환경보전과 대기보전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울산의 대기질 개선과 미세먼지 저감에 큰 효과가 기대되며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소규모 사업장이 자발적으로 환경개선 노력을 기울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연일
서브우측_시바우라기계
서브우측_서형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알이디
서브광고_한일
서브광고_호진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서브우측_대하기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