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4-08 14:27:24
기사수정


▲ 울산과학기술원(UNIST)과 한국조선해양은 8일(수) 대학본부 6층 대회의실에서 ‘UNIST-한국조선해양 간 산학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기계신문] 울산과학기술원(UNIST)과 한국조선해양은 8일(수) 대학본부 6층 대회의실에서 ‘UNIST-한국조선해양 간 산학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하고, 이어 ‘UNIST-현대중공업 산학연구센터’ 개소를 기념하는 현판식을 개최했다.


UNIST와 한국조선해양은 서로의 우수한 인프라와 자원을 활용해 연구 역량을 강화하고, 공동의 발전을 추구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했다. 기관 간 협력은 이번에 설립된 ‘UNIST-현대중공업 산학연구센터’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센터는 공동 연구와 산학과제 발굴·추진, 우수 인재 육성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산학연구센터에서는 조선, 해양플랜트, 전기전자, 건설기계, 로봇, 인공지능 등 폭 넓은 분야의 공동 연구가 진행될 예정이다. UNIST 박운영 기계항공 및 원자력공학부 교수가 센터장을 맡았고, 각 분야별로 우수한 연구 역량을 자랑하는 교원들이 참여한다.


UNIST는 자체적으로 보유한 수소에너지, 촉매, 3D프린팅, 원자력에너지, 인공지능, 국방기술 등 분야의 혁신적 연구역량을 바탕으로 한국조선해양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협력 연구를 수행해나갈 방침이다.



▲ ‘UNIST-현대중공업 산학연구센터’에서는 조선, 해양플랜트, 전기전자, 건설기계, 로봇, 인공지능 등 폭 넓은 분야의 공동 연구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용훈 총장은 “UNIST가 추진하고 있는 혁신적 연구들은 제조업의 변화와 미래를 이끌 수 있는 잠재력이 충분하다”며 “이번 협력관계를 바탕으로 파급력 있는 연구와 신산업 창출이 이뤄진다면 지역산업 활성화는 물론 국가경제 성장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주원호 한국조선해양 미래기술연구원장은 “우수한 연구역량과 인력을 가진 UNIST와의 산학협력을 통해 현대중공업 그룹의 미래 신성장동력을 창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UNIST 이용훈 총장과 이재용 부총장, 권순용 산학협력단장, 박영빈 기계항공 및 원자력공학부장, 박운영 교수, 김남훈 교수, 한국조선해양 주원호 미래기술연구원장, 장광필 에너지기술연구소장, 권병훈 디지털기술연구소장, 신상범 생산기술연구소장 등이 참석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연일
서브우측_시바우라기계
서브우측_서형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알이디
서브광고_한일
서브광고_호진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서브우측_대하기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